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필더무비

웃다가 놀라는…기생충을 본 미국 관객들 실제반응 장면

필더무비 영화계 단신뉴스 모음

734,82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1.<기생충>을 실제 극장서 본 미국 관객들의 실제 반응 모음

<기생충>이 미국을 비롯한 각종 해외에서 큰 이슈를 남긴것은 뉴스를 통해 접했지만 실제 영화를 본 해외 관객들의 반응과 리액션이 궁금하다면 아래 두 개의 영상을 참고하면 될 것이다.


첫 번째 영상은 <기생충>의 음악을 담당한 정재일 음악감독이 1월 26일 할리우드에서 열린 <기생충> 특별 시사회에서 오케스트라를 지휘하며 라이브 공연을 선보인 행사였다. 영화와 오케스트라 연주가 동시 진행된 이날 행사 장면은 기택(송강호) 가족이 문광을 내쫓기 위해 팀플레이를 하는 장면으로 기가막힌 가족 작전과 오케스트라 연주가 합을 이뤄내 영화의 재미를 더욱 높여줬다.


이 장면에서 미국 관객들이 손뼉을 치며 웃는 장면이 선명하게 들릴 것이다. 

다음 장면은 미국인 유튜브인 '하이 채드'가 <기생충>을 못본 친구들을 위해 동네 영화관을 통째로 빌려 영화를 보여주는 장면이다.


영화를 본 관객들의 리액션을 촬영한 영상으로 영화의 하이라이트인 가족들간의 대립과 갈등이 증폭된 장면으로 예상치 못한 반전과 충격적인 설정이 등장해 영화를 보고잇는 관객들이 놀라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한편 <기생충>은 아카데미 4개 부문 수상 이후에도 미국 내에서 절찬리 상영에 들어가 현재 5천만 달러 이상의 누적 수익을 벌어들이고 있으며, 프랑스 세자르 영화제 외국어영화상까지 수상하며 명성을 높여나가고 있다.


사진=CJ 엔터테인먼트

2.맷 리브스 감독 <더 배트맨> 배트모빌 공개

<더 배트맨> 영화 연출을 맡은 맷 리브스 감독은 오늘자 자신의 개인 계정 트위터로 <더 배트맨>에 등장할 배트모빌을 공개했다.


공개된 배트모빌은 영화 <다크나이트> 트릴로지, <배트맨v슈퍼맨:저스티스의 시작>,<저스티스 리그>에 등장한 배트모빌과는 확연한 차이를 드러내고 있다.


이전에 보여준 화려하면서도 육중했던 모습과는 달리 팀 버튼 감독이 연출했던 80년대 <배트맨> 영화속 배트모빌을 연상 시켜 복고적 정서를 드러내고 있다.


엔진이 후면에 노출된 개조된 머슬카를 보는듯한 느낌을 전해주고 있어 매우 스피드 하면서도 역동적인 느낌을 전해주고 있다. 다소 복고적 느낌이 가득담긴 자동차라는 점에서 이번의 배트모빌이 어떤 기능을 갖고 있는지는 유추하기 어렵다.


하지만 맷 리브스 감독이 이번 배트맨 영화가 전형적인 탐정물이자 누아르 영화가 될거라 예고하고 있어 화려한 기능은 전작보다 덜하게 그려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새로운 <더 배트맨> 영화에는 배트맨/브루스 웨인역의 로버트 패틴슨을 비롯해 캣우먼/셀레나 카일역의 조 크라비츠, 알프레드 페니워스 역의 앤디 서키스, 고든 경감역의 제프리 라이트, 펭귄맨/오스왈드 코블팟역의 콜린 파웰, 리들러/에드워드 니그마역의 폴 다노, 투 페이스/하비 덴트역의 피터 사스가드, 카민 팔콘역의 존 터투로가 출연한다.


<더 배트맨>은 북미 기준으로 2021년 6월 25일 공개된다.


사진=맷 리브스 감독 트위터

3.<007 노 타임 투 다이> 코로나 19 여파로 결국 11월로 개봉 연기

다니엘 크레이그의 마지막 제이스 본드 영화로 기대를 모았던 <007 노 타임 투 다이>가 결국 코로나 19 여파로 개봉 일을 전격 연기했다.


버라이어티는 4일 기사를 통해 <007 노 타임 투 다이>의 글로벌 개봉일이 4월에서 11월로 연기되었다고 보도했다. 이로 인해 4월 개봉 예정이던 국내 개봉도 비슷한 시기로 변경될 것으로 보인다.


변경된 주요국가 개봉일정은 영국은 11월 12일, 미국은 11월 25일 개봉하기로 결정했다.


<007 노 타임 투 다이>의 개봉일 변경은 이번이 세 번째로 첫 번째는 원래 감독이었떤 대니 보일 감독의 하차 문제였으며, 두 번째는 예산 문제로 인한 연기였다.


영국과 미국외에도 주요 영화 시장인 중국, 한국, 일본을 비롯한 유럽 일부 국가의 코로나 19 전염 유행과 그로인한 영화 시장 침체도 개봉일 변경에 영향을 끼친것으로 보고있다.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은퇴후 자메이카에서 여생을 보내고 있떤 제임스 본드에게 마지막 임무가 요구되고, 본드가 다시 MI6로 복귀하게 되면서 자신과 관련된 비밀과 마주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았다.


*국내 개봉일은 11월 25일로 변경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사진=유니버설 픽쳐스


damovie2019@gmail.com(오타 신고/제보 및 보도자료)

※저작권자 ⓒ 필 더 무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