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필더무비

현대로 넘어온 '킹덤' 조선시대 중전마마의 근황

필더무비 배우 근황 및 개봉작 소개 단신뉴스

50,18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1.<킹덤>의 중전마마 김혜준, 지상파 드라마 주연! 어땠나?

배우 김혜준이 단단하면서도 당찬 모습을 보이며 MBC 드라마 <십시일반>에서 존재감 넘치는 모습을 선보였다. 김혜준은 22일 첫 방송된 MBC 드라마 <십시일반>에서 대학생 빛나 역을 연기했다. 22일 방송 내용은 빛나가 유명 화가인 친아빠 유인호(남문철 분) 생일 파티에 참석하기 위해 엄마 김지혜(오나라 분)와 그의 저택을 찾는 모습이 공개된다. 인호의 생일파티가 시작되자 그는 빛나를 포함, 혈연 및 고용관계로 엮인 사람들을 한곳에 모아 "내일 유언장을 공개하려고 불렀다"고 선언한다. 생일 파티에 있던 많은 사람은 유산 상속을 받기 위해 인호에게 잘 보이려 애썼고 빛나는 그런 모습을 보며 다들 정상이 아니라고 생각하며 이해 할 수 없는 표정을 지었다.


그러던 도중 독고철(한수현 분)이 준비한 선물에서 이상한 인형과 함께 빨간 액체가 쏟아져 나왔고, 이에 분노한 인호는 난장판이 된 파티를 끝냈다. 다음 날, 빛나는 박여사(남미정 분)를 대신에 인호를 깨우러 그의 방에 들어가 “일어나세요 8시에요”라고 말하며 방문을 나서려 했다. 하지만 이상한 기분이 든 빛나는 다시 잠들어 있는 인호에게 다가갔고 뒤늦게 인호가 사망한 것을 목격, 충격에 빠지는 엔딩이 그려졌다.


<십시일반>에서 사망한 화백의 친딸 빛나를 연기한 김혜준은 첫 드라마 주연임에도 불구하고 자연스러운 연기로 등장하자마자 이목을 끌었다. 또한 사망한 인호를 보고 충격에 빠진 표정은 단순한 놀람을 넘어 두려움까지 잘 나타내어 극의 흥미를 높였다는 반응을 불러왔다.


드라마 <스카이 캐슬>의 오나라와의 환상 호흡은 물론 아버지의 사망을 처음으로 목격한 인물로 극에 핵심 키를 지닌 인물인 김혜준이 앞으로 어떻게 상황을 대처해나갈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김혜준이 주연을 맡은 MBC 드라마 ‘십시일반’은 매주 수,목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한편 김혜준은 오는 가을에 영화 <싱크홀>의 개봉을 준비중이며, 故 유재하와 김현식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 <너와 나의 계절>에 캐스팅 되며 대세 배우로서의 행보를 이어나가는 중이다.


사진=앤드마크

2.<국제수사> 산전수전국제전 포스터 공개! 곽도원X김대명X김희원X김상호, 글로벌 수사 시작!

배우 곽도원, 김대명, 김희원, 김상호의 첫 만남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영화 <국제수사>가 산전수전국제전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영화 <국제수사>는 난생처음 떠난 해외여행에서 글로벌 범죄에 휘말린 촌구석 형사의 현지 수사극.


공개된 포스터는 촌구석 강력팀 형사 ‘병수’로 변신한 곽도원의 폭발적인 존재감과 글로벌 현지 수사 액션을 펼치는 네 캐릭터들의 강렬한 케미로 시선을 집중시킨다 . 설레는 해외 여행을 떠난 ‘병수’는 필리핀 거대 범죄 조직 킬러 ‘패트릭’(김희원)의 셋업 범죄에 휘말려 누명을 쓰게 되고, 우연히 만나 졸지에 수사 파트너가 된 ‘만철’(김대명)과 함께 고군분투 현지 수사에 나선다. 카리스마 넘치게 총을 겨누는 ‘병수’는 물론 의도치 않게 글로벌 수사 파트너가 되어 쫓고 쫓기는 추격 액션을 펼치게 된 ‘만철’의 긴박한 모습은 국제급 수사를 생생하게 담아내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긴장감을 조성하는 극악무도한 킬러 ‘패트릭’의 날 선 눈빛과 낯선 타국에서 재회한 웬수 같은 죽마고우 ‘용배’(김상호)의 등장은 과연 ‘병수’가 누명을 벗고 무사히 한국으로 돌아갈 수 있을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여기에, 포스터를 가득 채운 야자수가 선사하는 트로피컬 무드는 필리핀 로케이션의 이국적인 풍광과 다채로운 볼거리를 예고하며 기대를 높이고 있다 .


영화 <국제수사>는 2020년 8월 개봉 예정이다.


사진=(주)쇼박스

3.<헌트>(가제) 이정재 연출, 출연 확정!

배우 이정재가 영화 <헌트>(가제)의 연출과 출연을 확정하고 2021년 촬영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화 <헌트>는 안기부 에이스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남파 간첩 총책임자를 쫓으며 거대한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첩보 액션 드라마.


이정재는 <신과 함께> 시리즈, <암살>, <도둑들> 등 4번의 천만 관객을 동원한 작품부터 <사바하>, <신세계> 등 완성도 높은 장르 영화까지 탄탄한 연기력으로 흥행을 이끌며 대중성과 작품성을 모두 갖춘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그런 그가 이번 영화 <헌트>에서 안기부 소속 해외팀 ‘박평호’를 맡았다. 이정재는 탄탄한 연기력으로 입체적인 캐릭터를 그려낼 예정이다. 한편, 영화 <헌트>는 배우 이정재의 첫 연출 작품인 만큼 4년 동안 시나리오를 집필하며 영화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했다. 여기에 아티스트스튜디오와 함께 <돈><공작><아수라><신세계> 등 굵직한 작품을 선보였던 사나이 픽처스가 제작을 맡았다.


한편 정우성의 동반 출연도 전해졌지만, 정우성 측이 보도가 나오자 마자 "확정은 아니며 현재 검토중"이라고 말해 <태양은 없다> 이후 두 사람이 함께 출연하는 작품이 될 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헌트>는 나머지 캐스팅을 마무리 짓고 2021년 크랭크인 할 예정이다.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damovie2019@gmail.com(오타 신고/제보 및 보도자료)

저작권자 ⓒ 필 더 무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