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주르륵

'부상당한 동료 위한 보복구?' MLB의 흔한 복수혈전!

3,77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외야로 깊게 뜬 공에 태그업하는 3루주자 제이크 매리스닉.


공은 홈에 연결됐고, 주자는 포수 조나단 루크로이와 크게 충돌합니다 ㄷㄷ..

"상당히 충격을 받은 루크로이인데요"


크게 다친 것 같아 보이는 루크로이…


에인절스 선수단은 물론 매리스닉까지 걱정에 휩싸였습니다.

극한직업 포수...


다시봐도 아찔한 장면이었는데요.


결국 루크로이는 뇌진탕과 코뼈 골절로 부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리게 됐습니다.

그리고 엊그제 다시 만난 두 팀…


6회초 에인절스 투수의 공이 매리스닉의 어깨를 향하고~

빈볼을 던질만은 했지만~


그래도 어깨나 머리 쪽으로 던지지는 말았어야 한다는 해설진의 판단...

그 때문이었을까요?


양팀 선수단이 벤치클리어링을 위해 몰려나오고..


일촉즉발의 상황, 여기서 매리스닉은 조금 다른 행동을 보이는데요?


정말 고의가 아니었다고 주장한 매리스닉, 그는 과연 어떤 행동을 보였을까요? 아래 영상으로 확인해보세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