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약먹을시간

치질약, 좌약이 좋을까? 연고가 좋을까? 치질약 선택법

6,30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난번 치질의 원인과

병원에 가야하는 경우에 대해

알아봤었는데요.

이어서 약국에서 구매할 수 있는

치질약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처방없이 구매할 수 있는 치질약을 보면 먹는 약도 있고, 바르거나 넣는 외용제도 있는데요. 


약국에 치질약을 구매하러 오시는 대부분은 이미 증상을 느끼고 불편함을 호소하는 분들이에요. 항문 주변이 가렵거나 아프거나 붓기나 핵이 튀어나와 불편한 상태이죠.


그래서 이런 증상완화에 초점을 두어 우선적으로 외용제를 선택하는 것이 좋아요.


먹는 약은 혈관탄력성을 개선하고, 혈액 순환을 촉진하는 플라보노이드 성분이나 한방 성분으로 이루어져 있는데요.


외용제를 사용하면서 보조적인 역할로 먹는 약을 함께 복용한다면 빠른 회복을 도울 수 있어요. 


그리고 자주 재발하는 분들은 예방 차원에서 꾸준히 복용할 수도 있어요.


치질로 불편함을 느끼고 있다면 그에 맞게 적절한 외용제를 선택해야 하는데요. 


여기에도 종류가 다양해요. 바르는 약도 있고, 주입기를 사용해서 연고를 짜넣을 수도 있고요. 항문내로 넣는 좌약도 있어요. 


치핵이 항문 안 치상선 위쪽에 발생하면 내치질(=내치핵)에 해당하는데요. 


치상선 위쪽으로는 감각신경이 없기 때문에 평소 통증이나 가려움 같은 증상은 없어요. 하지만 변에 피가 비치거나 배변 후 출혈을 보이고 항문 밖으로 나온 핵이 배변 후 저절로 들어가는 상태라면 좌제를 추천합니다.  


그리고 연고제형 제품을 주입기를 이용해 주입하는 것도 가능해요. 


바르는 약을 보면 여러 성분이 배합되어진 복합 성분 제품과 단일 성분으로 이루어진 제품이 있어요. 


밖으로 돌출된 치핵이나 항문이 찢어져서 생긴 통증, 가려움, 작열감, 부종, 출혈과 같은 증상이 있다면 복합 성분 제품을 선택해 증상을 빠르게 완화시키는 것이 좋아요.


그렇지만 이런 복합성분 제품에는 교감신경을 자극하여 혈관수축작용을 하는 성분(페닐레프린,메틸에페드린,테트라히드로졸린)이 들어있어 아무나 쓰면 안돼요.


심장질환, 고혈압, 갑상선질환, 당뇨병, 전립선비대증으로 인한 배뇨곤란 환자 사용금기이기 때문에 이런 분들은 혈관수축성분이 들어있지 않은 제품을 선택해야겠죠. 


치질로 고생하는 임산부도 많은데요. 반드시 약사나 의사와 상담한 후에 적절한 약물을 선택하시길 바랍니다.


임산부의 경우에는 국소마취, 혈관수축 성분 등이 포함되지 않은 단일성분의 연고를 권해드립니다. 


배변을 볼 때 스마트폰이나 책을 보는 습관 역시 좋지 않아요. 변이 잘 나오지 않는다고 오래 앉아 있지 말고 짧게 있다가 다시 배변욕구가 느껴질 때 변을 봅니다.


일반 수돗물을 따뜻한 정도로 하여 좌욕하면 돼요. 한번 할 때 너무 오래 할 필요는 없고 3~5분 정도로 하는 것이 적당합니다.


만약에 변비가 있어 불가피하게 힘을 많이 주게 된다거나 통증이 있다면 변비약을 복용해볼 수 있어요. 이때는 장을 자극하는 성분이 아니라 변의 양을 늘려주거나 부드럽게 해주는 성분의 변비약을 드시는 것이 좋아요. 


물론 평상시 섬유질이 많은 식사와 충분한 수분섭취도 중요하겠죠.

치질로 인한 변비

차전자피, 셀룰로오스, 마그네슘 성분의 변비약을 추천합니다.


치질은 치료가 되더라도 평소 생활습관이 개선되지 않으면 다시 재발하기가 쉬워요. 예방을 위해 평소 바람직한 식습관, 배변습관을 가지는 것은 기본이고 유산소 운동 같은 신체활동을 하여 혈액순환을 돕고, 장시간 같은 자세로 앉아있거나 서있는 것은 피해주세요.


정리!


영상으로 더 자세히 보고 싶다면

▼ 아래를 클릭!

언제 어디서나 보기만 해도 약이 되는

내 손 안의 약국 '약먹을시간'


※ 안전한 약물 사용을 위해

단골약국에서 상담하세요 :)

본 콘텐츠는 광고를 포함하고 있지 않습니다.

약 먹을 땐, 약먹을시간!
약은 구독 후 복용하세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