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canⓓ

'1%' 충전에 100원, 편의점에 판다는 휴대폰 배터리

캔디=문주희 에디터

12,03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기회는 딱 한 번! 일회용 배터리의 진실-


여느 때와 같이 SNS를 하던 중

캔디의 호기심을 건드린 물건이 있어요.

바로 ‘일회용 스마트폰 배터리’!


선 충전기나 보조 배터리는 본 적 있어도

‘일회용’은 들어본 적도 없는지라

궁금해서 얼른 구매해봤답니다.

SNS에서는 대략 이런 설명. 

 염가로 재고 처리된 옛날 배터리를

충전해서 만들어진 일회용 배터리.


사실일지!?

이따 충전이 끝나면 한 번 같이 확인해 보기로 해요.

-일회용 스마트폰 배터리 4,000원


캔디의 몹쓸 호기심에 시작된 일들...

편의점 30곳 넘게 문의를 할 정도로 진심이 됩니다...


어렵게 구한 이 배터리! 얼른 사용해 볼게요.

판매하는 곳은 CU 편의점과 세븐일레븐이에요.


종류는

아이폰용 8pin, TYPE-C, 안드로이드용 5pin으로

세 가지에요.

미니미니 사이즈의 배터리!

가로 약 7cm, 세로 약 5cm로

한 손에 쏙 들어와요.

사용방법은 간단해요.


1. 제품을 포장지에서 꺼낸 후 전원을 킨다.

2. 커넥트를 스마트폰 충전단자에 맞게 끼운다.


이제 기다리기만 하면 된답니다!

최대 40%까지 충전이 된다고해요.

과연 캔디의 휴대폰은 얼마나 오를지!

23%에서 저전력 모드 없이 연결해볼게요.

3분 간격으로 1%씩 충전됐어요.

폰을 사용하지 않거나 비행기 모드를 할 경우엔

속도가 좀 더 빨라질 것 같아요.

*충전 중엔 휴대폰을 사용하지 않았음.

개인 휴대폰 배터리 성능에 따라

충전 양과 속도가 달라지는데요.

캔디의 충전은 38분, 15%에서 끝이 났어요...OTL

해제 후 다시 연결을 했을 때

불이 반짝이더니

3분 이내로 다시 전원이 나갔어요.

이번엔 폰 사용을 하면서 충전해볼게요.

15분 정도가 흐를 때까지 단 1%도 오르지 않았다는...

발열도 생겨서 얼른 포기했어요.

TYPE-C용은 어떨지 사용해봤어요.

아이폰 용에 비해서 조금 튼튼한 편!

사용 방법은 똑같아요.

충전속도는 들쑥날쑥했지만 쭉쭉 올라갔어요.


TYPE-C는 46분 동안

총 21% 상승하고 배터리 전원이 나갔어요.


자 이제, 대망의 확인 시간입니다.

과연 케이스를 열었을 때,

옛날 휴대폰 배터리가 있을지!!

하지만...기대와는 다른 배터리가 들어있었어요.

수입 및 판매처에 문의를 해보니

직접 일회용으로 제작한 배터리라고 하시더라고요.

폐기 방법은 간단해요.


1. 케이스를 열어 배터리와 선을 분리해요.

2. 선과 케이스는 ‘플라스틱’으로 분리수거해요.

3. 배터리는 따로 분리배출해주세요.

*라텍스 장갑 필수

-캔디의 결론-


일단, 40% 충전에 4천원이라는

가격에서도 아쉬웠지만요.

배터리를 일회용으로 쓴다니까

환경 오염이 걱정됐어요.


하지만 긴급한 상황에 배터리가 없거나

겨울에 폰이 꺼져버리는 경우 등

‘비상시’에는 정말 유용할 것 같습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