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케이비알

‘희나리’ 구창모, ‘찐' 양현종 후계자?

[NC 톡톡] ‘지난해 첫 10승’ 구창모, 리그 에이스로 성장?

37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파리 왱왱
KBO리그, 
'국내 선발 투수 부재' 고민했는데...
NC 좌완 에이스 구창모, 올해는 15승 도전?

KBO리그는 국내 대형 선발 투수의 성장 부재를 고민 중.


우완 투수의 경우 1997년생 최원태(키움)와 이영하(두산)의 대두가 반갑다.


반면 좌완 투수는 1988년생 김광현(세인트루이스)과 양현종(KIA) 이후 후발 주자가 마땅치 않았다는 지적.


하지만 2019년 NC 다이노스의 구창모가 10승 7패 1홀드 평균자책점 3.20으로 데뷔 첫 10승 달성.


1997년생인 그는 2019시즌 KBO리그 국내 20대 좌완 투수 중 유일하게 10승 달성.


대체선수대비 승리기여도(WAR/케이비리포트 기준)는 2.61.

엉덩이 춤
구창모, 
NC의 사상 첫 좌완 10승!
구창모의 프로 통산 주요 기록!

창단 첫 우승 절실한 NC

2019년 구창모의 마무리는 아쉬움이 컸다.


허리 피로 골절로 인해 와일드카드 결정전 엔트리에서 제외된 가운데 NC는 1차전 만에 탈락.


그는 11월 프리미어 12 대표팀에도 선발되었지만 역시 최종 엔트리에서 탈락.


몸 관리의 소중함을 절감했던 한 해.


과거 보다는 개선되었지만 9이닝 당 평균 3.45개에 달하는 볼넷을 줄이는 것이 과제.


2020년 구창모가 NC를 넘어 양현종과 같은 KBO리그의 좌완 에이스로 우뚝 설지 주목. 


글/구성: 디제 에디터, 김PD

의지왕
구창모 선수, 
대표팀 '일본 킬러' 부탁해요!

[무료상담] 신차장기렌트/오토리스 대한민국 최저가에 도전!!(클릭)

아이엠카 신차 장기렌트/리스 무료 상담신청(클릭)



[무료상담 신청] 신차장기렌트카 비교견적

작성자 정보

케이비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