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직썰

'국민 대화' 생방 나서는 문 대통령에 나경원이 으름장 놓으며 한 말

19일 20시에 생방송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17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출처ⓒ연합뉴스

19일 문재인 대통령이 생방송으로 진행하는 ‘국민과의 대화’에 대해 자유한국당은 ‘쇼통’이 될 것이라며 “야당의 질문에 제대로 답변해달라”고 비판했다.


11월 19일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영혼 없는 지지층과의 덕담이 되지 않기를 바란다”며 “진짜 국민의 묻는 것을 대신 묻는 이들은 야당이다. 야당의 질문에 제대로 답변해달라”고 말했다. 


‘쇼통’이라는 비난도 이어졌다. 정양석 원내수석부대표는 “청와대가 소통을 준비하는 게 아니고 쇼를 준비하고 있는 게 아닌가 생각이 든다”고 밝혔다. 

정양석 원내수석부대표와 대화하는 나경원 원내대표

출처ⓒ연합뉴스

또한, 김성태 의원(비례대표)은 “벌써 쇼에 그칠 것이라는 우려가 앞선다”며 “공평·공정 (패널) 선발을 가장한 조작된 쇼에 그치는 것 아닌지 국민들은 면밀히 지켜볼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오후 8시부터 국민 패널 300명과 함께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를 진행할 예정이다. 


생방송으로 진행될 해당 방송에서 문 대통령은 100분간 민생 현안 및 정책에 대해 자유롭게 질문을 받고 직접 답변할 것으로 알려졌다. 

직썰을 앱으로 만나세요.

(안드로이드 버전)

작성자 정보

직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