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구친구

[공식입장] 이영하, '단체 집합은 인정, 가혹 행위는 없었다'

5,68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사진=두산 베어스 제공]

두산 이영하가 자신을 향한 '학폭 논란'과 관련해 "단체 집합으로 선수단 기강을 잡으려 한 적이 있지만, 특정인에게 가혹행위를 한 적은 없다"고 밝혔습니다.

다음은 이영하 소속사의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두산 베어스 이영하 선수의 소속사 ㈜에이스펙코퍼레이션입니다.


최근 방송 등을 통한 이영하 선수의 학폭 논란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입장을 밝힙니다.


이영하 선수는 고등학교 시절 투수조 주장, 선배로서 후배들에게 쓴소리를 한 적이 있었고, 후배들이 잘못한 일이 있으면 단체 집합 등을 실시한 적이 있습니다. 당시에는 야구부뿐만 아니라 운동부 기강이 엄격한 편이었고, 이영하 선수도 일부 잘못된 과거 방식에 따라 선수단 기강을 잡으려 한 것은 사실입니다.


이에 이영하 선수는 집합 등으로 인해 후배들이 안 좋은 기억을 갖게 된 점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으며, 후배들에게 진심으로 사과하는 바입니다.


그러나 일부 방송에서 방영된 개인이나 특정인을 지정하여 가혹행위 등의 폭력을 행사한 부분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는 점을 분명히 밝히며 일방적인 추측에 기반한 주장이 보도되지 않기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작성자 정보

야구친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