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구친구

롯데 마차도, KBO 올스타 2차 중간집계 전체 1위

95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KBO가 24일 발표한 2020 신한은행 SOL KBO 올스타 ‘베스트12’ 선정 팬 투표 2차 중간집계에서 따르면 드림 올스타 유격수 후보인 롯데 마차도가 총 52만2,303표를 받으며 최다 득표 선두를 지켰습니다.


지난 23일 오후 5시 기준 2차 중간집계 결과 유효 투표 수는 84만6,758표를 기록했습니다. 지난해 2차 중간집계(79만4,631표) 대비 약 6% 이상 증가한 수치. 코로나19로 인해 야구장을 갈 수도, 올스타전을 즐길 수도 없는 야구팬들의 아쉬움과 응원이 팬 투표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전체 선수 중 유일하게 50만표가 넘는 지지를 받은 마차도는 전체 득표 2위와의 표 차를 1차 중간집계(1만8,167표) 때보다 이번 2차 중간집계에 2만3,206표 차로 간격을 벌리며 선두를 굳건히 지켰습니다.


전체 2위는 주인공이 바뀌었습니다. 나눔 올스타 외야수 부문의 키움 이정후는 총 49만9,097표를 획득해 같은 포지션 후보인 LG 김현수를 제치고 최다 득표 전체 2위, 나눔 올스타 1위로 올라섰습니다.


구단 별로는 드림 올스타에 속한 롯데가 댄 스트레일리(선발투수), 구승민(중간투수), 김원중(마무리투수), 마차도(유격수), 손아섭(외야수) 등 5명이 1위에 올랐습니다. 나눔 올스타에서는 NC가 구창모(선발투수), 양의지(포수), 강진성(1루수), 나성범(지명타자) 등 4명으로 각각 최다 베스트12 배출 맞대결을 펼치고 있다. 키움, KIA, 삼성은 각각 3명, LG, KT가 2명, 두산, SK가 각 1명 순으로 베스트 12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2차 중간집계에서는 1차 중간집계 1위를 역전한 포지션이 생겼습니다. 드림 올스타 3루수 부문에서 SK 간판타자 최정이 롯데 한동희를 추월하고 선두로 올라섰습니다. 나눔 올스타 마무리투수 부문에서도 올 시즌 블론세이브가 하나도 없는 키움 조상우가 LG 고우석을 제쳤습니다.


지난 10일부터 시작된 2020 신한은행 SOL KBO 올스타 ‘베스트12’ 선정 팬 투표는 KBO 홈페이지와 KBO 공식 앱 그리고 KBO 리그 타이틀스폰서인 신한은행에서 운영하는 신한SOL(쏠)앱에서 동시에 진행 중입니다. 내달 4일 오후 6시까지 투표가 진행되며 KBO 홈페이지와 KBO 공식 앱, KBO 리그 타이틀스폰서인 신한은행에서 운영하는 신한SOL 앱을 통해 각각 1일 1회씩 총 3회 투표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최종 결과는 내달 7일 공개됩니다. 최종 베스트12로 선정된 선수들에게는 상금과 트로피, 올스타 특별 패치가 수여됩니다.


올스타 투표 종료 후에도 팬들과 함께 하는 이벤트는 계속됩니다. KBO와 KBO 리그 공식 타이틀 스폰서인 신한은행은 투표 종료 후 추첨을 통해 푸짐한 경품을 증정합니다. 특히 신한 SOL 앱에서는 특정 기간 동안 ‘베스트 12’에 선정된 선수들의 경기 기록으로 승부를 가르는 ‘언택트 드림 VS 나눔 올스타 레이스’를 실시할 예정입니다.

출처[표=KBO 제공]

작성자 정보

야구친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