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구친구

'총 3,740명' MLB, 선수 및 스태프 코로나19 전수 조사서 66명 확진

30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사진=보스턴 레드삭스 인스타그램 제공]

메이저리그가 개막을 앞두고 코로나19 전수한 결과 전체 1.8%가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 스포츠 매체 'ESPN'은 9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선수노조가 선수들에게 보낸 이메일에 따르면 선수와 스태프 등 총 3,740명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완료했다"고 전했습니다.


이 매체는 "98.2%에 해당하는 3,674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그러나 나머지 66명은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습니다. 이 중 선수는 58명, 스태프는 8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선수 중에서는 워싱턴의 후안 소토, 애틀랜타의 프레디 프리먼, 콜로라도의 찰리 블랙먼 등 슈퍼스타들이 여럿 포함되어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원문을 보시려면 링크를 클릭해주세요!

작성자 정보

야구친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