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구친구

KBO, 국내 프로스포츠 사상 최초 화상 미디어데이 개최!

5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사진=KBO 제공]

- 코로나19 여파로 무대 행사 취소 대신 홈구장과 특설 스튜디오 실시간 연결


- 10개 구단 감독과 대표선수 각 홈구장에서 화상으로 미디어데이 출연, 미디어와 팬들에게 인사


- 사전 녹화 후 5월 3일(일) 오후 2시 KBS N SPORTS, MBC SPORTS+, SBS SPORTS, SPOTV 및 네이버, 카카오, wavve, Seezn, U+프로야구에서 방송 예정

KBO가 국내프로스포츠 사상 최초로 화상 미디어데이를 개최합니다.


KBO는 정규시즌 개막에 앞서 열리는 미디어데이 행사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선수단 및 미디어, 팬들이 한 자리에 모두 모이는 무대 행사 대신 온라인으로 진행하는 특별한 미디어데이를 준비했습니다. 


5월 2일(토) 비공개 사전 녹화로 제작되는 ‘2020 신한은행 SOL KBO 미디어데이’는 KBS N SPORTS가 제작한 특설 스튜디오와 10개 구단 감독, 대표선수 1명이 위치한 각 홈구장을 실시간으로 동시에 연결해 화상으로 올 시즌 개막을 알립니다.


미디어데이에는 10개 구단 감독을 비롯해 두산 오재원, 키움 김상수, SK 최정, LG 김현수, NC 양의지, KT 유한준, KIA 양현종, 삼성 박해민, 한화 이용규, 롯데 민병헌 등 각 구단을 대표하는 주장 선수들이 출연합니다.


특설 스튜디오에서는 KBS N SPORTS 강성철, 오효주 아나운서가 진행하고, 봉중근, 장성호 해설위원과 KBO 리그 취재기자 2명이 패널로 출연합니다. 감독들이 밝히는 출사표와 올 시즌에 임하는 각오를 들어보고 개막을 앞둔 선수들의 소감과 우승 또는 목표 달성 공약 등을 화상으로 전하는 특별한 시간이 마련됐습니다.


또한, 사전에 접수 받은 KBO 리그 취재기자들의 질문은 패널들이 대신해 줄 예정입니다. 5월 5일(화) 개막 5경기의 선발투수도 방송에서 공개됩니다.


미디어데이는 5월 3일(일) 오후 2시부터 KBS N SPORTS, MBC SPORTS+, SBS SPORTS, SPOTV 및 네이버, 카카오, wavve, Seezn, U+프로야구에서 동시에 방송됩니다.


KBO는 화상 미디어데이로 선수들과 직접 만나볼 수 없게 된 야구 팬들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가고,

함께 하는 행사를 위해 다양한 팬 이벤트도 실시합니다.


KBO 공식 인스타그램(@kbo.official)에서는 오늘(27일)부터 29일(수)까지 10개 구단 주장 선수들에게 보내는 영상 질문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미디어데이에 출연하는 선수에게 묻고 싶은 질문을 스마트폰 영상으로 직접 촬영해 KBO 공식 인스타그램(@kbo.official)에 DM으로 제출하면 됩니다. 기발하고 재미있는 질문을 선정해 방송에서 보여주고, 선수가 답변하는 방식으로 팬들과 소통할 예정입니다.


KBO 홈페이지에서는 4월 28일(화)부터 5월 1일(금)까지 본인이 응원하는 팀의 개막전 선발투수를 맞추는 이벤트를 실시합니다. 선발투수를 맞춘 인원 중 구단 당 10명씩 총 100명을 추첨해 상품을 증정합니다.


두 가지 이벤트를 통해 당첨된 팬들에게는 각 구단 주장 선수의 사인볼(영상이벤트→질문한 선수의 사인볼, 선발투수 이벤트→응모한 팀의 주장 사인볼)이 선물로 증정됩니다.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는 5월 5일(화) 문학(한화-SK), 잠실(두산-LG), 수원(롯데-KT), 대구(NC-삼성), 광주(키움-KIA) 등 5개 구장에서 일제히 개막합니다.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경기가 무관중으로 진행되는 만큼 KBO와 10개 구단은 새로운 중계 콘텐츠 도입과 SNS 이벤트 등으로 팬들과 보다 다양한 방식으로 소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입니다.

* 구단 별 참가 선수

출처[자료=KBO 제공]

출처[사진=KBO 제공]

작성자 정보

야구친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