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구친구

알칸타라 "작년보다 나은 성적 올리겠다"

41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사진=두산 베어스 제공]

지난해 KT 유니폼을 입고 한국 무대에 데뷔한 우완 정통파 투수 라울 알칸타라. 두 자릿수 승수를 거두며 연착륙에 성공한 그가 이번엔 두산베어스 소속으로 더 높은 비행을 준비합니다. 알칸타라는 "개인적으로 작년 성적에 만족 못한다.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팀 우승에 힘을 보태겠다"며 "적으로 만난 두산은 정말 까다로운 팀이었다. 이런 팀에서 뛰게 돼 기분좋다"고 말했습니다.

다음은 질롱 캠프에서 진행한 알칸타라와의 일문일답.


- 두산 선수가 됐다.


"한국무대에서 다시 뛸 수 있어 기쁘다. 기회를 준 두산에 감사하다. 두산은 상대하기 매우 어렵고 까다로운 팀이었다. 타자 개개인의 능력이 뛰어났다. 이런 팀의 일원이 돼 기분 좋다."


- 캠프 초반인데 소감은?


"두산은 지난해 한국시리즈 우승 팀이다. 선수들 간 그리고 팀내 규율이 엄격할 줄 알았다. 아니더라.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즐겁게 훈련을 하더라. 덕분에 나도 편하게 적응하고 있다. 다들 진심으로 환영해줘 고맙다."


- 지난 시즌을 돌아본다면.


"두 자릿수 승수는 거뒀지만 작년 결과에 만족하지 못한다. 더 잘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무엇보다 결정구를 보완해 삼진 비율을 높이고자 한다."


- 캠프에서 중점적으로 훈련하는 부분은?


"나의 강점은 직구다. 감을 익히는데 주력하고 있다. 변화구 제구도 중요하다. 원하는 곳에 던지려고 집중하고 있다."


- 이번 시즌 목표는?

"첫 번째는 팀 우승, 두 번째는 작년 내 기록을 뛰어 넘는 것이다. 팬들께 좋은 모습 보이겠다."

* 알칸타라 2019시즌 성적

출처[기록=STATIZ.co.kr]

작성자 정보

야구친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