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구친구

삼성 선수들, 연탄 배달로 기원하는 따뜻한 겨울나기

5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사진=삼성 라이온즈 제공]

야구공 대신 연탄과 이불을 든 선수들이 시민들을 찾아갑니다.


삼성 라이온즈가 오는 22일(금)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 사무실 및 수성구 일대에서 연탄 배달 사회공헌 행사를 진행합니다.


2019시즌 롯데와의 클래식시리즈에서 선수들이 입었던 친필사인 올드유니폼에 대한 기부공매가 지난 9월 실시된 바 있습니다. 그 수익금 전액을 이번 사회공헌 활동에 활용하게 된다. 팬들의 정성이 모아져 선수들을 통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되는 셈입니다.


선수들은 이날 오후 1시40분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모여 기부금 전달식을 갖습니다. 이어 앞치마와 장갑 등 복장을 갖춘 뒤 적십자측 봉사원들과 함께 수성구 취약계층에 가구당 연탄 250장(총 1만장) 및 겨울이불을 직접 배달할 계획입니다.


한편, 지난 9월 유니폼 공매에선 강민호와 백정현의 올드유니폼이 각 100만원으로 가장 높은 가격에 낙찰됐고, 신인 원태인의 올드유니폼도 52만원이란 높은 가격에 공매가 이뤄져 눈길을 모았습니다.

작성자 정보

야구친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