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구친구

SK, 2020년 시즌 대비 신규 코칭스태프 영입

1,12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사진=SK 와이번스 제공]

SK와이번스는 27일(일), 2020시즌을 대비한 신규 코칭스태프를 영입했습니다.


이번 코칭스태프 영입은 올 시즌에 보완해야 할 부분으로 평가된 공격력 및 체력 강화에 초점을 맞춰서 진행됐습니다.


이번에 새롭게 SK에 합류하게 된 코치는 이진영(現 프리미어12 국가대표 전력분석원), 이지풍(前 KT 트레이닝코치), 최경철(前 SK 전력분석원), 박정권(前 SK 선수) 등 4명입니다.


수펙스팀(1군) 타격을 담당하게 된 이진영 코치는 1999년부터 2018년까지 쌍방울, SK, LG, KT에서 20년간 KBO리그 정상급 타자로 활약하고 은퇴 후 일본 라쿠텐 골든이글스에서 코치 연수를 받았습니다. 현재 프리미어12 한국 야구대표팀 전력분석원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이지풍 트레이닝 코치는 현대, 넥센(現 키움), KT에서 다년간의 트레이닝 코치를 지내며 체력 및 근력 향상과 부상관리 등 KBO리그 트레이닝 분야의 최고 전문가 중 1명으로 평가 받고 있습니다. 특히, 체계적인 웨이트 트레이닝으로 선수들의 파워력 증강에 기여가 크다고 정평이 나 있습니다.


최경철 수펙스팀 배터리 코치는 SK, 넥센, LG, 삼성에서 선수 생활을 했으며 은퇴 후 2년간 SK에서 전력분석 업무를 맡으며 상대팀 분석과 선수단 소통 능력을 높게 평가 받았습니다.


2019시즌을 끝으로 은퇴를 결정하고 퓨처스팀 타격코치로 새 출발을 하는 박정권 코치는. 2004년 SK에 입단, 프로통산 타율 0.273 178홈런 679타점을 기록했으며, 특히 포스트시즌 62경기 타율 0.296 11홈런 40타점으로 활약하며 팀의 3번의 우승과 3번의 준우승을 이끄는 등 ‘가을 사나이’로 불리며 큰 경기에 강한 모습을 보인 바 있다. 박코치의 은퇴식은 2020시즌 KBO리그 일정 확정 후 준비 할 예정입니다.


한편, 2020시즌을 이끌 코칭스태프 보직은 결정이 완료되는 대로 발표할 예정입니다.

작성자 정보

야구친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