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동말고 축동

5부리그 출신에서 리버풀 입단까지 성공한 인생역전 수비수

누군가의 위기가 누군가에겐 기회로 작용한 셈.

16,34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리버풀의 겨울 이적시장 막판 흐름은 극적이었다.


당초 리버풀 계획엔 없었던 수비수 추가 영입.


심지어 헨더슨을 수비수로 내리는 등 고육지책을 내렸다.

하지만 마팁이 시즌 아웃 판정을 받으며 급해진 리버풀.


부랴부랴 이적시장 막판 수비수 영입에 힘을 올렸다.


급한 상황임에도 놀라운 가격에 영입한 두 명의 수비수.

출처리버풀 공식 홈페이지

첫 번째는 터키 출신 유망주 센터백 오잔 카박.


불과 1백만 파운드의 금액만 지불하고 샬케로부터 임대 영입에 성공했다.


추후 완전 영입할 경우 1,800만 파운드를 지불할 예정이다.

출처샬케04 인스타그램

아스날 무스타피의 샬케행이 이뤄지며 성사될 수 있었던 카박 영입.


2000년생 어린 센터백을 이정도 가격에 영입한 건 놀라울 따름이다.


올 시즌 다소 부진하긴 했지만 분명 유망한 센터백임엔 분명하다.

출처리버풀 공식 홈페이지

그리고 두 번째로 소개할 선수는 벤 데이비스.


이름이 살짝 걸리긴 하지만(...) 토트넘의 그 선수 아니다.


아마 해외축구 제법 봤던 팬들에게도 생소할 이 선수.

출처Metro

프레스턴 소속으로 잉글랜드 2부리그에서 맹활약을 이어오고 있었다.


더구나 왼발잡이에 빌드업까지 가능한 유형의 수비수다.


하부리그라곤 해도 희소가치가 있는 선수임엔 분명하다.

출처리버풀 인스타그램

더욱 놀라운 건 이 선수의 이적료다.


옵션 포함 단돈 180만 파운드에 영입한 리버풀.


협상 기술이 그저 놀라울 따름이다.

출처리버풀 인스타그램

한편 벤 데이비스, 이 선수 커리어를 보면 더욱 인생역전 그 자체다.


2013년 프레스턴에 입단한 뒤 하부리그 임대를 전전했다.


이 선수의 커리어를 확인하면 더욱 놀랍다.

출처LEP

2013~14년 요크 시티 (5부리그)


2014년 트랜미어 로버스 (4부리그)


2015년 사우스포트 (5부리그)


2016년 뉴포트 카운티 (4부리그)


2017년 플리트우드 타운 (3부리그)

출처The Athletic

5부리그부터 2부리그까지 한 단계씩 성장한 벤 데이비스.


분명 2부리그에서 두각을 드러냈지만 한 방에 리버풀로 입단한 건 놀랍다.


과거 "리버풀 출신을 좋아하지 않는다"며 트윗을 남기기도 했던 이 선수.


훗날 리버풀 입단이 이뤄질 거라곤 자신조차 예상 못했다.

출처벤 데이비스 트위터

모든 상황이 겹쳤기 때문에 가능했던 디펜딩 챔피언 클럽으로의 입단.


무엇보다 리버풀 수비진의 줄부상이 없었다면 이 영입은 없었을 뻔했다.


누군가의 위기가 누군가에겐 기회로 작용한 셈.

출처리버풀FC

한편 두 선수 영입으로 일본인 미드필더 미나미노는 사우스햄튼으로 임대 이적했다.


다만 미나미노의 리버풀 커리어가 끝난 건 아니다.


클롭 감독은 사우스햄튼 측의 완전이적 옵션을 거부했다.


향후 성장세를 지켜보겠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출처사우스햄튼 인스타그램

아무튼 여러모로 바빴던 리버풀의 겨울 이적시장 막판 흐름.


카박과 벤 데이비스 입장에선 생애 가장 큰 기회를 잡았다.


특히 5부리그에서 시작한 신데렐라 벤 데이비스의 인생역전 스토리.


해피엔딩의 시작점이 될 수 있을지도 관심을 모은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