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야동말고 축동

"아.. 이게 클라스 차이구나.." 기성용이 옆에서 지켜보고 '자괴감'이 들었다는 사비 알론소의 '전진 패스'

대박이긴 하네.

40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12년 5월 스위스 베른에서 펼쳐진 대한민국과 스페인의 평가전.

대한민국은 스페인에게 1-4로 패했었다.

놀라워 정말

당시 부상으로 벤치에서 지켜볼 수 밖에 없었던 기성용 사비 알론소의 전진 패스를 지켜본 후

클라스에 매우 놀랐다고 밝힌 바 있다.

"사비 알론소한테 패스가 왔어. 대각선에서 횡패스가 왔는데 이거는 무조건 횡패스가 나가야 되는 상황이야 무조건."

완전놀라움

"근데 거기서 공이 왔는데 논스톱으로 토레스 발 밑에다가 전진패스를 넣는거야. 깔려가지고 정확하게."

완전놀라움

"우리는 알잖아. 저기서 수비로 막혀있는 상황에서 전진패스 들어간다는게 거의 불가능한 일이야...이게 차이구나...클래스의 차이구나..."

같은 프로인 기성용조차 놀랄 정도면 정말 대박이었긴 했나보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