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취재대행소 왱

비 온 다음날, '가정폭력' 발생확률 높아진다

금요일에 비오면 다음날 '가정폭력' 조심해야

22,34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범죄가 언제 일어날지

예측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출처Flickr

영화 '마이너리티 리포트'처럼

미리 범죄자를 지목하긴 힘들지만…

범죄예방학자인데요,


최근 한 범죄예방학자가

'비온 다음 날 가정폭력

발생 확률이 높아진다'는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우산


경찰대 노성훈 교수

작년 10월,

'날씨와 시간 그리고 가정폭력'

이라는 논문을 발표했습니다




전날 상대습도가 1% 오르면

가정폭력 가능성

0.3% 정도 증가합니다


노 교수는 도대체 왜

이런 특이한 연구를 했을까요

엥?


물론 '습도' 하나만

고려한다고 해서

가정폭력이 예방되는 건

아니겠죠

습도는 경찰 출동이

필요할 정도의 가정폭력이

언제 증가할 지를 예측하는

보조수단인 것이죠

'한국의 어머니'

배우 김혜자씨가

수필집에 적었던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는

말이 떠오르네요

훌쩍

▼더 많은 영상과 취재의뢰는 이곳으로!▼

작성자 정보

취재대행소 왱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