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더블유 코리아

모델들의 어깨를 점령한 숄더백의 정체는?

41,91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입고, 들고, 신는 것마다 화제가 되는 모델 켄들 제너, 벨라 하디드, 카이아 거버의 공통점이 최근 발견됐다. 바로 그녀들의 어깨에 항상 자리한 미니 숄더백. 이 최신 유행은 사실 1990년대 호보백, 새들백의 향수에서 시작됐는데, 간결한 디자인에 어깨에 메면 착 안기는 앙증맞은 크기가 특징이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6

온라인으로 구매할 수 있는 제품 중에서는 바이파(ByFar), 코페르니(Coperni)가 인기고, 하이엔드 브랜드 중에서는 프라다 시도니 백, 루이 비통 포셰트 백, 디올 새들백을 참고하면 된다. 좀 더 특별한 빈티지 백을 찾고 있다면 프랑스 웹사이트 ‘Re-See’를 주목하자. 패션계 최정상급 에디터나 스타일리스트(마리-아멜리 소베나 수잔 콜러 같은)의 안목으로 선별한 샤넬, 에르메스의 빈티지 제품을 만날 수 있다.

더블유 코리아의 더 많은 소식이 궁금하다면?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