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웨딩의 여신

웨딩드레스 입고 출산을..?!?!

결혼식 도중 양수가 터져버린 새 신부!

4,22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영국에서 거주하는 대니(19)는

2017년 12월 18일,

남편 칼(18)과 결혼식을 올렸다.

당시 대니는 9개월 차의 임산부였지만

예정일이 아직 남았기 때문에

식이 끝나기 전까지

아기가 나오지 않을 것으로 확신했다.



그.런.데

혼인 서약을 마치고 남편과 춤을 추던 중

대니에게 갑자기 진통이 찾아왔다.

갑자기 다리가 축축히 젖어

양수가 터진 것을 알아챈 대니는

웨딩드레스를 입은 채 분만실로 달려갔고 ,

이후 약 6시간의 진통 후

딸 자스민을 출산했다.

“갑작스러운 출산으로 결혼식이 중간에 끊어지고, 웨딩드레스가 엉망이 되기는 했지만 그 날은 여전히 나에게 있어 최고의 날이다”


대니는 딸 자스민을

"최고의 결혼 선물”이라고 칭했다.

아빠가 된 칼도 페이스북에

자스민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나의 세상”이라는 문구를 적었다.


한편 자스민은 미숙아였음에도 불구하고

건강한 상태로 태어나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작성자 정보

웨딩의 여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