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보그코리아

포토샵으로 몸매 보정했다가 딱 걸린 스타들

1,249,86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흠 잡을 데 없는 이목구비와 S라인 몸매를 가진 스타들. SNS 사진 속 환상적인 실루엣이 있는 그대로의 실제 모습일까요? 


글쎄요, 스타들도 ‘보정’ 앱 사용엔 도가 튼 것 같아 보이지만 미처 숨기지 못한 실수들이 있네요! 


카일리 제너의 인스타그램입니다. 엄청난 힙 라인을 자랑하는 카일리의 단골 포즈 중 하나. 자, 사진을 자세히 좀 들여다볼까요?

물론 카일리가 남다른 힙 라인을 가진 스타라는 건 익히 알고 있던 사실이지만, 이 사진처럼 (카일리의 얼굴을 두 개 합친 것 마냥) 거대한 엉덩이를 가진 줄은 몰랐네요.


엉덩이를 과도하게 늘려 보정을 했는지, 청바지의 벨트 루프가 좀 많이 길어 보이지 않나요? 원래 루프가 긴 바지가 아니냐고요?

원래 바지 사진과 비교해보시죠. 'Fashionnova'의 클래식 하이 웨이스트 스키니 진 사진입니다. 


아무리 입어서 늘어난다고 해도 카일리 제너의 루프만큼 길어지긴 어려워 보입니다.

완전놀라움

그 이후에 올린 사진도 마찬가지. 허리와 골반 라인을 수정하느라 커튼이 우글거리는군요!


이번엔 카일리의 언니, 킴 카다시안의 인스타그램입니다. 블랙 차이나(오른쪽)와 함께 찍은 사진.


허리를 잘록하게, 골반을 쭉 빼서 보정 하느라 미처 뒷 배경을 살피지 못한 것 같습니다. 킴 뒤 편에 있는 드레스 룸 문짝과 타일이 출렁이고 있네요.

과도한 엉덩이 셀룰라이트로 시끌벅적했던 사진입니다. 이 사진으로 그녀는 팔로워를 무려 10만 명이나 잃었습니다. 


SNS에 올린 사진 속 킴과 사뭇 다른 파파라치 사진 속 모습에 실망한 팬들의 원성이 커지자 킴 카다시안은 이렇게 말합니다.

“뭐라고요? 파파라치들이 제 실물보다 못 나오게 보정한 거라고요. 제가 얼마나 열심히 운동하고 관리하는 줄 알아요? 노력의 결과를 ‘거짓말’과 ‘사기’로 밀어 부치다니, 정말 너무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킴의 SNS 사진 ‘보정’은 팬들에게 공공연한 사실이 됐습니다. 


그녀의 사진을 언제, 어디서든 곧바로 보정하는 전문가를 무려 연간 1억원이나 주고 고용했다는 소문도 있죠.


미란다 커의 환상적인 드레스 핏. 하지만 미란다의 S라인을 따라 호텔 카펫의 패턴도 함께 흘러내리고 있습니다.



이번엔 뜻밖에도 비욘세입니다. 딱히 몸매를 자랑하는 사진도 아닌데, 허벅지를 살짝 손 본 듯 하군요. 테이블과 그녀의 아이폰을 보세요!

골프를 치고 있는 비욘세. 사진에서 오른쪽 허벅지 실루엣이 영 어색하죠?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바캉스 씬으로 가볼까요?

탄탄한 몸매와 환상적인 배경! 하지만 잘록한 허리 라인을 만드느라 콘크리트 바닥이 몽땅 사라졌습니다.



이런, 요가 중인 레이디 가가도 팔뚝 살이 걱정 됐나봅니다. 거울이 출렁이네요!


빅토리아 시크릿 엔젤도 예외는 아닙니다. 스텔라 맥스웰이 너무 말라서 몸통을 늘린 걸까요? 


스텔라의 오른쪽 옆으로 살짝 튀어 나온 마사 헌트의 팔꿈치를 보세요. 지나치게 길어진 마사의 왼쪽 팔은 두고 두고 조롱 거리가 됐습니다.


이에 비하면 셀레나 고메즈의 보정은 아무 것도 아니죠. 머리 숱을 풍성하게 보이고 싶었는지 (사진에서 왼쪽) 머리 볼륨에 슬쩍 손을 댔습니다. 왼쪽 창틀이 일그러진 걸 보면 알 수 있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