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비디오 빌리지

50만원 내로 맞추는 갓성비 백패킹 장비 추천

생각보다 저렴한데..???

168 읽음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rottonara

백팩 하나만 둘러메고 떠나는 아웃도어 활동, 백패킹.


백패킹은 세계적인 아웃도어 유행과 코로나 사태에 힘입어 한국에서도 유행하고 있음!!

이에 따라 각종 유명 쇼핑업체에서도 캠핑용품과 관련하나 매출이 급상승하는 등, 백패킹과 캠핑, 글램핑 용품에 대한 관심 역시 높아지고 있는 중...

캠핑 전문 유튜브채널 '캠핑모드'의 '엘림'은 제한된 예산 50만원으로 백패킹 장비를 전부 마련할 계획을 세우게 되는데...


사실 정가로는 어림도 없는 가격임.

하지만 캠핑용품은 할인 안 하기로 악명 높은 헬리녹스를 제외, 상시할인이 잦은 편이므로,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가 가능함!!


이번에 구매한 제품들은 백패킹 4대 필수 장비인 2낭 2트, 즉 '배낭, 침낭, 매트, 텐트'!!!


1
배낭
반고 셰르파 70+10L

백패킹을 할 때 다른 건 다 없어도 꼭 필요한 이것, '백팩'.

엘림이 구매한 제품은 반고 셰르파 70+10리터 백팩임.

정가는 20만원이지만, 145350원에 구매!


특별히 싸게 산 게 아니고, 인터넷에 찾아보면 정가가 무색하게 13~15만원대로 가격이 구성되어 있음.

백패킹 시에 가장 중요한 건 뭐다? 돈과 무게다!

내 지갑이 가벼워질수록 장비도 함께 가벼워지는 마법...★


2.4킬로그램으로, 엄청나게 가볍지는 않지만 이 가격대에 마련할 수 있는 적당히 가벼운 무게임.

컵 등을 걸 수 있는 고리가 달려 있고, 힙벨트에는 자주 사용하는 물건들을 넣어둘 수 있는 포켓이 있음.

전면부, 헤드 안쪽, 양 사이드, 하단 등 곳곳에 포켓이 숨어 있는 등 꽉꽉 채워넣은 수납공간을 자랑하는 제품!

밤중에 이동하거나 조난당했을 때 나를 지켜줄 눈에 확 띄는 형광색의 레인커버와,


물주머니를 넣어 놓고 쪽쪽 걸으면서도 마실 수 있게 하는 하이드레이션 홀 역시 양쪽에 위치해있음!


2
텐트

엘림이 구매한 텐트는?


'농협텐트'라고도 불리는 '네이처하이크'의 클라우드 피크2!

정가는 32만 4천 원이지만 할인가 18만 6천원에 구매했음.

펼쳤을 때의 텐트 크기는

성인 남성 2명이 충분히 취침 가능하고

앉아 있기에도 편한 120*210*105cm.

증정품으로 그라운드 시트도 받아서 기분 좋음 ㅋㅋㅋ

무게는 2.4킬로그램으로, 2인용 텐트 치고 이 가격에 아주 저렴한 무게!

접혔을 때의 크기는 가로 50cm, 세로 15cm로

배낭에 넣어 다니기 좋은 사이즈임.

내수압은 4000mm로,

폭우가 내수압 기준으로 1500mm 이상의 비를 의미하기에 눈은 물론 폭우도 너끈히 버티는 수치임!

이너텐트를 제외한 플라이 내부의 크기는 72cm로,

배낭이나 신발 등 작은 물건을 놓아두기에 좋은 크기임.


3
캠프매트

또 필수로 챙겨야 하는 것은?

바로 캠프 매트!


'씨투써밋 캠프매트 SI RE WD RT 자충 매트리스'를 구매함.

정가는 9만 원이지만, 67,500원에 구매했음.

일단 1kg을 조금 넘는 무게로, 백패킹 시에도 부담없이 가지고 갈 수 있는 무게임.

패키징된 크기는 가로 34cm, 세로 17.5cm로 가방에 넉넉히 들어가는 아담한 사이즈임.


백패킹에 적당한 L사이즈를 선택했음!

펼쳤을 때의 크기는 가로 64cm, 세로 198cm로, 성인 남성도 편안하게 누울 수 있는 넉넉한 사이즈!


그리고 이 매트에는 '필로우 락'이라는 기능이 있는데, 잠잘 때 도망가는 베개를 잡아주는 특이한 기능임 ㅋㅋ

베개를 놓는 부분에 특수코팅된 스티커를 붙여서 베개를 고정하는 원리!!

매트리스, 델타 코어 폼, TPU 순으로 되어 있는 3중 구조로, 공기를 다 넣었을 때의 두께는 3.8cm임.


고단한 산행 후에 누워서 자기 딱임!


4
침낭

이번에는 침낭이다...!

엘림이 구매한 침낭은 네이처하이크의 경량 침낭으로,

정가는 3만원 후반대이지만 18,000원에 구매했음.

요즘 여름이라 날씨가 너무 덥다 보니 머미형이 아닌 사각형을 선택했음.

가운데 지퍼를 끝까지 내리면 이불처럼 펼쳐지기 때문에 덮고 잘 수도 있음!!

접었을 때는 가로 29cm에 높이 12cm의 크기이고 무게는 680그램으로, 백패킹에 적합한 사이즈와 무게를 가지고 있음.

펼쳤을 때는 가로 85cm, 세로 205cm로 이불로 써도 손색없는 크기임.


이렇게 백패킹 4대 필수품들의 총액은 총 41만 6650원으로, 예산인 50만 원에서 8만 3350원이나 남았음.


남은 예산으로 랜턴, 식기 등 나머지 장비를 구입할 예정!!

50만원으로 백패킹할 수 있을까? 각 제품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는 영상에서 확인!!!

작성자 정보

비디오 빌리지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