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오늘의 축구

트럼프의 분노 "축구 안 볼거야!"

축구팬 트럼프, MLS 안 본다고 분노한 사연

14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나 더 이상 축구 안 볼 거야!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가

지난 13일 SNS에 남긴 메시지


그가 이런 투정(?)조의 

이야기를 한 이유는!?


모르겠어
미국 축구협회가 국가 연주 때
선수들이 서있지 않아도 되도록
규정을 개정했다.

트럼프가 분노한 대목은

바로 여기입니다


이게 왜!?


4년 전, 

미식축구 선수 

콜린 캐퍼닉이 보여준 제스처


'Taking a Knee' 운동


인종차별하는 나라를 위해
일어나고 싶지 않다.

이후 국가 연주 때 일어나지 않고

한쪽 무릎을 꿇는 것은 

미국의 인종차별에 반대한다는 

의미의 제스처가 됐죠. 


트럼프는 당시에도 이 제스처에 대해

'그에게 맞는 나라로 가야할 것'이라며

분노한 바 있습니다. 


축구계에서는 

미국 여자축구선수 라피노가

이 세리머니를 함께해

화제가 된 적이 있는데요


그래서 당시 생긴 규정이 

'국가 연주 때는 일어서야 한다'


헉 놀람

그런데,

축구협회가 국가 연주 때

꼭 일어서지 않아도 된다고

규정을 바꿨다!?

이는 Taking a Knee 제스처를

허락한다는 의미

이에 뿔난 트럼프가

축구 보이콧을 선언한 것이죠.


디즈니랜드 리조트에 

모든 팀이 모여서

토너먼트 방식으로 경기를 진행,

우승팀을 가리겠다고 선언한

MLS


트럼프의 분노가 과연

MLS 재개에 어떤 영향을

끼치게 될지!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