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BTS월드 2분기 출시… 다소 부진한 4분기 성적표 받아 든 넷마블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전분기 대비 부진. 다양한 신작으로 만회 예정

넷마블이 전 분기 대비 다소 부진한 4분기 성적표를 받아 들었다.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을 제외하고는 이렇다 할 신작을 선보이지 못한 탓이 크다. 회사는 다양한 신작을 통해 성장 동력을 찾겠다는 계획이다.

 

넷마블은 13일, 2018년 4분기 실적 발표와 컨퍼런스콜을 진행했다. 2018년 4분기 매출은 4,871억 원으로, 3분기 대비 7.4% 감소한 수치를 기록했다. (지난 해 같은 분기와 비교하면 20.9% 감소) 영업이익과 순이익 또한 380억 원과 146억 원을 기록, 3분기 대비 각각 43.5%, 73.5%나 감소했다. 지난 해 같은 분기와 비교하면 43.4%, 72.1% 감소한 것이다.

 

이렇게 성적이 좋지 못한 것은 4분기에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을 제외하고 이렇다할 신작을 선보이지 못한 탓이 크다고 회사는 설명하고 있다. 또한 <해리포터>를 비롯해 글로벌 시장에서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는 게임들의 매출이 전반적으로 감소한 영향도 크다. 

 

이에 대해 넷마블은 “1분기부터 다양한 신작을 한국과 글로벌 시장에 선보이면서 새로운 성장동력을 찾겠다”고 이후의 계획을 밝혔다.  

 
넷마블의 4분기 해외 매출 및 국가별 매출 비중. 한국은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의 출시로 전분기 대비 소폭 증가했지만, 해외는 이렇다할 신작이 없었던데다 기존 게임들의 매출이 전반적으로 감소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두지 못했다.

 

넷마블 주요 게임들의 장르 동향 및 매출 비중. 총 8개 게임이 고르게 성과를 거두고 있다.

 

# BTS월드 2분기 출시, BTS 인지도 급상승으로 완성도 높이는 작업 불가피

 

전 세계적으로 한류 붐을 이끌고 있는 7인조 아이돌 그룹 BTS(방탄소년단)를 소재로 하는 모바일 육성 게임이라는 점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BTS월드>는 오는 2019년 2분기에 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BTS월드>는 당초 1분기 서비스 계획이었다. 하지만 게임을 개발하는 도중에도 BTS의 인기와 전 세계적인 인지도가 계속해서 상승했기 때문에, 넷마블은 보다 확실한 준비를 하기 위해 런칭 일정을 연기하게 되었다. 

 

이에 대해 넷마블 이승원 부사장은 “BTS의 인지도가 전 세계적으로 급상승했기 때문에 완성도를 끌어 올리는 것이 불가피했다. 그리고 추후 발표될 BTS 신곡의 발매 스케줄 등을 고려해서 런칭 일정을 2분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BTS월드>는 실제 방탄소년단 그룹 멤버들의 실사 사진과 영상을 기반으로 선보이는 시네마틱 육성 게임이다. 육성 외에도 스토리 텔링 요소를 갖추고 있으며, 게임은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 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 “넷마블의 모바일 역량과 넥슨의 개발력이 결합하면 시너지 낼 수 있을 것”

 

넷마블은 오는 21일로 예정된 넥슨의 지주회사 NXC의 지분 인수 예비 입찰에 참여한다는 사실을 공개적으로 선언하면서 많은 화제를 모았다. 

 

이에 대해 넷마블 권영식 대표는 “넥슨의 게임 IP 및 개발 역량을 높게 평가하고 있다. 이런 넥슨의 강점과 넷마블이 가지고 있는 모바일 게임에 대한 역량, 그리고 글로벌 퍼블리싱에 대한 역량이 결합하면 좋은 시너지가 날 수 있을 것” 이라고 예비 입찰 참여에 대한 이유를 밝혔다. 

 

하지만 넷마블은 구체적으로 현재 넥슨 인수가 어느 정도 단계까지 와 있는지, 현금 조달 계획은 어떻게 되는지 등에 대해서는 밝히기 조심스럽다는 입장이다. 권영식 대표는 “현금 조달 계획이나, 최근 언론보도가 나온 텐센트-MBK파트너스와의 컨소시엄 구성 등. 많은 부분에 대해 궁금해하는 것은 알고 있지만, 아직 많은 것을 밝히기 어렵다는 점을 양해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넷마블의 넥슨 인수에 中텐센트-MBK 참여

 

# ‘일곱개의 대죄’, ‘킹오브파이터즈’ 등 신작 스케줄은?

 

넷마블은 일본의 유명 만화 <일곱개의 대죄>를 원작으로 하는 <일곱개의 대죄: Grand Cross>를 개발중이며, 오는 1분기 말에 한국과 일본에서 사전예약을 시작한다.

 

또한 지난 지스타에 선보였으며, 일본에서는 이미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는 모바일 액션 RPG <킹오브파이터즈: 올스타>의 한국 서비스를 준비중이며, 마찬가지로 1분기 말에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이 밖에도 <요괴워치: 메달워즈>를 3월 말, 일본에서 출시할 계획이다. 

 

조금 장기적으로 보면 <BTS월드>가 2분기 중에 글로벌 런칭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대형 MMORPG인 <A3: 스틸얼라이브>와 <세븐나이츠 2> 역시 2분기 런칭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밖에도 닌텐도 스위치용으로 신작을 개발하는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신작을 선보일 계획이다. 

 

 

해시태그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다이어트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