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디스이즈게임

판타지 마스터즈-소드걸스의 '제오닉스', 느닷없는 폐업 논란?

회사 홈페이지 접속 불가 및 연락 두절, 게임 서비스는 아직까지 유지

47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판타지 마스터즈> 시리즈, <소드걸스> 등 온라인 TCG를 서비스해 온 '제오닉스'가 느닷없는 폐업 논란에 휩싸였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중심으로 제오닉스가 폐업한 것 아닌가 하는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이러한 의문은 최근 제오닉스 회사 홈페이지 접속과 대표 전화가 모두 막힌 것이 알려지면서 확산됐다. 이는 유저들에게 별도의 공지 없이 느닷없이 취해진 것. 게다가, 게임 서비스는 유지되고 있지만 지난 5월 11일 <판타지 마스터즈 2> 패치 업데이트를 끝으로 기타 공지사항이나 업데이트, 이벤트 등이 이어지지 않고 있어 폐업 논란은 더욱 확산되고 있다.


유저들은 갑작스런 상황에 당황스럽다는 분위기다. <판타지 마스터즈 1, 2> 등 일부 게임별 홈페이지는 접속 가능하지만, 상황이 이런 만큼 서비스 종료 수순을 밟는 것 아니냐는 추측을 내놓고 있다. 현 상황에 대해 확인할 곳도 없어서 답답​하다는 의견도 이어지고 있다.


현재 제오닉스의 분위기는 그다지 좋지 않은 것으로 파악된다. 디스이즈게임이 취재한 바에 따르면, 제오닉스는 작년 초부터 사업 실적이 좋지 않았다. <판타지 마스터즈>도 한참 전부터 매출이 저조했고, <소드걸스>와 다른 사업도 계속 적자를 이어왔다.


또한, 과거 제오닉스에서 근무했던 관계자는 디스이즈게임과의 전화 통화에서 "현재 회사 내 인력은 다 빠진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내부적인 논의 등을 거쳐, 오는 6월 말까지 공식 입장을 표명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제오닉스는 2001년 창립된 게임사로 지금까지 <판타지 마스터즈> <슈미드 디바> <소드걸스> <꿈꾸는 소녀 레브> 등 다양한 PC, 모바일게임을 선보였다. <판타지 마스터즈> 등 온라인 TCG 개발과 서비스에 주력하며 두터운 마니아층을 형성한 바 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