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소개팅 첫날부터 '입' 맞춘 남자의 비밀

남녀의 '이것'이 같으면 사귈 확률이 높아진다!
프로필 사진
연애의 과학 작성일자2018.01.08. | 26,316 읽음
댓글


To. 사랑하는 봉구 형에게


봉구형.. 오랜만이에요…

지난번 편지 이후로
오랜만에 형 이름이 나와 당황하셨죠?

소개팅만 했다 하면 실패하는
형한테 들은 기쁜 소식
독자분들에게 자랑하고 싶어서..
이렇게 편지를 써요..
며칠 전 형이 잔뜩 신이 나서
카톡을 보내오셨을 때
전 몹시 놀랄 수밖에 없었습니다 ..


봉구 형이 애프터를 받았다니!
이건 경사잖아요!!

이 성공 스토리를
저만 알고 있으면 안 되겠다
그런 생각이 들었죠.




두근두근


그날 형은 가슴이 두근거려서
잠을 설쳤다고 했어요.

프사로 미리본 소개팅녀가
형의 이상형에
너무나도 꼭 들어 맞았으니까요.
아침부터 마스크팩까지 한 형은
설레는 맘을 안고 레스토랑으로 향했죠.

사실 전 이 부분부터
살짝 걱정이 되기도 했어요.

형 입맛 까다롭잖아요..
예민하다기보다는
너무 한국적이라 문제죠.
특히 크림 들어간 음식 못 먹잖아요.
까르보나라.. 크림 리조또..
여자들이 좋아하는 메뉴 중 하난데
형은 입에도 잘 안 대는 것들이라
걱정이 많았습니다.

형은 뭐 억지로라도
먹어야겠다 생각했다지만
제가 빠네 먹자고 했을 때 보여준
형의 그 표정.. 저는 잊지 못하거든요…
(누가보면 똥 먹이려 그런 줄 알았을 거임)




나는 그때 이미 알았어


그렇게 긴장하고 들어간 레스토랑!
그런데 또 형과 그녀는…


이렇게 입맛까지 딱!!!!!
맞아버린 거죠.

저는 이때 확신했습니다.
두 분이 분명 잘 될 거라는 걸..
뭐 아직 애프터를 받은 것뿐이지만
저는 분명 아~주 잘 될 거라는 걸 알아요.

왜냐구요?
벌써 입을 맞춰 버렸으니까요!!

아니아니...ㅎ
‘입’ 말고 서로 ‘입맛'이 맞았죠!

폴란드의 한 대학 연구팀
100쌍의 커플(부부 포함)의
입맛을 조사한 적이 있었어요.
참가자들을 한 명 씩 불러
이 맛 저 맛을 보게 하면서
어떤 맛이 좋거나 싫은지 물어봤죠.

그랬더니 입맛이 비슷한 사람들일수록
연애가 더 잘, 오래 갔다는 거 아니겠어요?
상대가 나와 같은 음식을 좋아하거나
반대로 같은 음식을 싫어하는 게
만족스러운 관계를 유지하는데
매우 큰 영향을 끼치기 때문이더라고요.
(Humbad, 2010)

헤헤, 혹시 모르잖아요.
두 분이 평생 식사를 가장 많이 함께 하는
특별한 사람이 될지도 모르니 …(김칫국)




형... 화이링...!


아직 한 번의 만남뿐이지만
저는 기쁠 따름입니다..헤헿
두 분의 공통점을 계속 잘 찾아보시길 바라요.

팁을 하나 더 드리자면..
꼭 둘 다 ‘좋아하는 것’에만
집중해야 하는 건 아니에요!

둘 다 좋아하는 것보다
둘 다 ‘싫어하는 것’에 대해 이야기하는 게
친밀감을 높이는 데
큰 도움이 된다는  조사 결과도 있어요.

이제 그 두 번째 데이트가 내일이군요..ㅎㅎ
내일 데이트 잘 하시고..
이번엔 <썸인지 알고싶다>를 해보시길…

썸에서 커플이 된
수많은 사람들의 통계를 분석
형이 지금 썸을 타고 있는지,
지금 어느 단계까지 왔고,
앞으로는 어떤 일이 일어날지 알려준다고여!

형의 다음 이야기..
우리 모두가 또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참고문헌
* Groyecka, A., Sorokowska, A., Oleszkiewicz, A., Hummel, T., Łysenko, K., & Sorokowski, P. (2018). Similarities in smell and taste preferences in couples increase with relationship duration. Appetite, 120, 158-162.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개헌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