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테크플러스

삼성 갤럭시 노트 20, 360도 GIF 유출?

25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삼성 갤럭시 노트 20 시리즈의 렌더링 이미지가 유출됐다. 

출처갤럭시 노트 20 울트라 / androidauthority

IT 전문 블로거 Evan Blass는 트위터를 통해 노트 20 울트라의 Gif(움짤)를 공개했다. 움짤은 기기가 360도 회전하는 형태라 디자인을 전체적으로 보여준다. 카.툭.튀(카메라가 툭 튀어나옴) 정도를 가늠할 수 있을 만큼이다.

사진으로 봐서 새로운 노트20 울트라는 전작과 디자인이 별반 다를 게 없어 보인다. 전면은 중앙에 카메라가 있는 펀치홀 디스플레이다. 전작 옆에 있으면 차이를 못 느낄 정도로 같은데, 달라진 건 기기 모서리를 조금 더 둥글게 처리한 정도다.


출처androidauthority

뒷면 카메라 쪽도 달라졌다. 트리플 카메라가 탑재된 건 기존 시리즈와 같지만, 카툭튀 범위가 넓어졌다. 직사각형 모듈 안에 3개의 렌즈와 LED 플래시가 위치해있다.

360도 움짤로 확인할 수 있었던 건 제품에서 엣지(Edge) 디스플레이가 울트라 모델에만 적용된다는 점이다. 

출처갤럭시 노트 20 / Tomsguide

Evan Blass는 지난 17일에는 노트 20 일반 모델의 움짤을 공개한 바 있다. 움짤에서 노트 20은 기존의 엣지를 버리고 플랫 디스플레이로 바뀐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엣지 디스플레이는 디스플레이 모서리에 곡률을 주어 휘게 한 디스플레이다. 그립감이 뛰어나고, ‘보조 스크린’ 개념으로 가장자리 스크린을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출처wikimedia commons

하지만 사용자 대다수는 엣지 디스플레이에 불만을 표해왔다. 스마트폰을 쥐었을 때 실수로 엣지 영역이 터치되면서 원하지 않는 실행이 될 수도 있다는 점, 생각보다 그립감이 좋지 않고 미끄럽다는 점, 떨어질 경우 파손될 확률이 높다는 점이 대표적인 단점이다.

노트 20에서는 엣지 디스플레이가 사라졌지만, 이번에 공개된 울트라 움짤에서는 엣지를 확인할 수 있다. 전·후면 모두 엣지 스타일이 적용돼 그립감이 한층 더 좋아졌을 것으로 예상된다.


공개된 디자인은 삼성전자 러시아 홈페이지에서 업로드된 사진과 유사하다. 이달 초 삼성은 러시아 공식 홈페이지에 갤럭시 노트 20 울트라로 보이는 사진을 게재한 바 있다. 사진은 8일 정도 게재돼 있었다.

실수인지 마케팅인지, 삼성전자가 공개한 디자인과 움짤이 유사한 것으로 보아 유출된 이미지처럼 출시될 가능성이 커 보인다. 

출시 날이 다가오면서 스펙도 유출되고 있다. IT 유튜버 Jimmy is Promo는 노트 20 울트라 핸즈온 영상을 업로드했다. 영상을 보면 50배 줌을 지원한다. 또 프로 비디오 모드가 있는데 최대 8K 해상도, 21:9 화면 비율로 촬영이 가능하다.

또 비디오 촬영할 때 오디오를 컨트롤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자동 초점 추적과 같은 설정도 추가된다.


가격은 직전 모델과 비슷할 것으로 보인다. IT 전문 트위터리안 아이스 유니버스는 노트 시리즈가 999~1299달러(한화 119만 원~155만 원) 정도라고 예상했다.

테크플러스 에디터 전다운

tech-plus@naver.com

해시태그

작성자 정보

테크플러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