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탈잉

첫 영상 올리자마자 대박난 유튜버… 2억 조회수 비결은?

수많은 아류작들을 만들어낸 가장 힙한 채널 Solfa

196,49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요즘 가장 핫한 유튜브 채널 Solfa
유튜브 Gold Button(116만)
'이상형 10명 한번에 만나기' 조회수 3000만
1인 크리에이터 최초 미국 콘텐츠 회사에서 라이센스 계약
모두 1인 기획/제작

"수많은 아류작들을 만들어낸 가장 힙한 채널"

대학생 때 용돈벌이로 유튜브를 시작하고, 올린 첫 영상부터 대박난. 현재 총 조회수 2억 뷰에 달하는 한국 대표 바이럴 비디오 프로듀서 Solfa.


그의 영상을 보면 '천재다'라는 감탄이 나오지 않을 수가 없는데, 과연 그는 무슨 생각을 하며 영상을 만드는지 직접 물어보았습니다.


- 간단하게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Solfa라는 채널을 운영하고 있는 윤성원이라고 합니다.

Solfa는 제가 혼자 운영하고 있는 채널인데요. 혼자 채널을 매니징하고, 여기에 올라오는 영상들을 직접 기획하고, 연출하고, 촬영하고, 편집을 합니다.

스튜디오 페인트칠을 하고 있는 윤성원 씨

가장 조회수가 많이 나온 영상은 '이상형 10명 한번에 만나기'가 약 3000만뷰 정도 되고,

그 외에 '40:1 이상형 찾기' 조회수가 남자편, 여자편 각각 1200만 뷰정도 됩니다.

이 영상같은 경우 미국 쥬빌리(Jubilee)라는 채널에서 라이센스 계약을 맺고 현재 미국에서 계속 제작 중에 있습니다.

출처Jubilee youtube

- 채널 이름 'Solfa'는 무슨 뜻인가요?

별 뜻 없어요. 어릴 적 아이디를 만드는데 제 이름 윤성원, 성원 다 중복된 아이디라고 뜨는거에요. 그때 마침 등 뒤에 있던 소파가 보였고, sofa도 누가 이미 등록했길래 'I'을 붙여서 solfa가 됐어요.


이것도 사업자 등록을 하러 갔는데 저는 상호가 필요한 줄 몰랐어요. 근데 그 자리에서 갑자기 사업체 이름이 뭐냐고 물어봐가지고 어??하다가 "솔파예요..."


- 어떻게 유튜브를 시작하게 됐나요?

사실 영상은 그 전부터 만들고 있었고.. 이 채널은 대학생 때 시작했는데요, 교환학생 가기 직전에 용돈벌이 용으로 만든 채널이에요. 그 당시 27살이었는데 부모님한테 돈달라고 하기가 좀 그래서..


마침 인턴을 하던 회사에서 유튜브로 돈이 벌린다는 정보를 습득했죠. 여기서 캐시카우를 만들어놓고 가면 교환학생 생활이 조금은 덜 비참하지 않을까. 그래서 영상을 몇개 만들어놓고 갔죠. 영상들이 터져준 덕분에 교환학생 아주 잘 보내다 왔어요.


- 첫 영상부터 대박이 터졌다던데.

사실 잘 될 거라고 어느 정도 예측은 했어요.


제가 처음 찍은 영상이 'Korean girls react to Nicki Minaj Anaconda' 한국 여자들이 미국의 선정적인 뮤직비디오를 보는 리액션 영상이었는데, 저는 이걸 만들때부터 누가 볼지, 어떤 사람들이 보고 어떻게 회자될지 미리 예상을 하고 만들었어요.

Solfa채널의 초기 콘텐츠

유튜브를 꾸준히 올리는 것도 좋지만, 사실 영상 하나만 올려도 그게 파워풀해질 수 있거든요.


유튜브 조회수를 올리는 방법 중 하나는 유튜브 밖 사람들, 특정 커뮤니티나 특정 기사에서 영상을 공유하게 하는 겁니다. 제가 많이 썼던 방법이에요.

해외 유명 커뮤니티와 뉴스에서 퍼간 Solfa의 콘텐츠

Solfa 채널의 콘텐츠 중에는 기사화 된 것들이 많다.

하나를 만들어도 강력해지려면 '그냥 이걸 누군가 봐주겠지' 이런 마음이 아니라, 명확하게 어떤 커뮤니티/언론사에서, 누가, 어떤 메시지를 남기면서 공유할지까지 기획단에서부터 생각을 하고 만들어야 하는 것 같아요.


- 영상 아이디어는 어떻게 얻나요? Solfa만의 노하우가 궁금합니다.

저만의 체험들을 캡처랑 메모를 해요.

일상. 그리고 다른 사람들 염탐하다가. 스토리를 먼저 잡고 갈 때도 있지만 사람의 표정을 보고 '저 표정을 나오게 하는 콘텐츠를 찍어야겠다' 해서 나온 콘텐츠도 있어요.

Solfa 캡처 이미지(좌) 외국인 냄새로 맞히기(우)

외국인 냄새로 맞히기 같은 경우는 겨드랑이에 사람 얼굴이 들어가 있는 그 이미지 자체..그것 때문에 찍은 거에요. 그 이미지가 좋아서.


이렇게 그때 그때 느끼는 감상 혹은 뭘 보다가 순간 캡처랑 메모를 해서 우선 보관을 해요. 그리고 나중에 그걸 꺼내서 내가 이거를 왜 캡처했는지 고민을 하는 편이에요.

Solfa 메모장(좌) 40:1 이상형 찾기(우)

Solfa 메모장(좌) 일방적 소개팅(우)


- 우와. 저런 번뜩이는 생각들을 어떻게 영상에 녹여내나요?

영상은 내용과 형식의 조합이에요. 저도 대학생 때 그랬고 많은 분들이 내용에 집중하는 경향이 있어요. 하지만 형식에 대해서 별로 생각을 안 하더라고요.


"나는 이런 얘기를 하고 싶고, 이런 생각을 하고 있어."

하지만 그걸 영상으로 표현해려면 쉽지 않죠.


내용이 어떤 식으로 전달됐는지를 봐야해요. 이건 콘텐츠를 만들면 만들수록, 깊게 공부를 하면 할수록 더 풍부하게 보여요. 학습량이 쌓일수록 이 사람의 눈빛이 보이고, 조명이 보이고, 카메라의 움직임이 보이기 시작해요.


좋은 영상을 만들고 싶은 분들이라면, 무엇을 찍는가에 대해서만 관찰할 게 아니라 "무엇이 어떻게 전달됐는가 관찰하는 능력"을 키워야겠죠.


- 참고할 수 있는 영상들이 있을까요?

외국 케이스를 보는 게 좋아요. 한국 대부분의 히트 콘텐츠는 상당 부분 베껴온 콘텐츠가 많거든요. 특히 인터넷같은 경우 한국보다 시청 층이 훨씬 성숙한 상태예요. 그렇기 때문에 조금 더 앞서가있는 외국의 콘텐츠를 많이 보는 게 좋죠.


뭘 찍으면 좋을지 감을 키우는 방법으로는 같은 구조 안에서 내용만 바뀌는 영상들을 보는 걸 추천드려요. 예를들어 BuzzFeed 영상같은 경우는 소재가 무궁무진하거든요.

이 외에도 유튜브에 많은 콘텐츠들 중에서 어떤 영상을 보는 게 좋은지, 영상에서 무엇을 생각하며 봐야하는지 인터뷰에서 다 풀어내지 못한 것들을 강의로 만들었는데, 콘텐츠에 관심이 있으신 분들은 도움이 될 것 같아요.

강의를 촬영하고 있는 윤성원 씨의 모습

Solfa의 강의 커리큘럼


- (가장 궁금한데) 유튜브로 얼마 버나요?

자세하게 말씀드리긴 어렵지만, 저는 유튜브로 돈을 많이 벌진 못해요. 아까 말씀드린 것처럼 모든 걸 혼자하니까 한달에 한개 올라올까 말까 하거든요. 거기다가 제가 편집이 오래걸리는 편이에요. 물론 보실 때는 그냥 똥쌀 때 슉 보고 그럴 수 있겠지만 만들 때는 나름대로 섬세하게 만드려고 노력을 하는 편이라서.. 계속 혼자 생각하고 고민하고 그러다가 시간이 좀 많이 가는 것 같아요.

'여자 20명 기억하기' 촬영 현장

게다가 제작비도 많이 들어요. 지금은 스튜디오를 만들었지만, 그 전까지는 장소 렌탈비로만 한 달에 200만원 이상 나갔고, 촬영팀, 스텝, 출연자 모집 등등을 하면 별로 남는 게 없어요.


Solfa 채널은 수익목적보다는 저의 자아실현이 가장 큰 목표에요. 유튜브는 제가 영상감독이 되기 위한 수단으로서 활용하고 있는 거구요. 저의 실력도 더 쌓아야되고, Solfa라는 채널 안에서 더 다양한 것들을 만들어 볼 거고 더 많은 시도들을 할 거에요.


- 앞으로의 계획은?

우선 영상을 계속 이런 식으로 만들 것 같아요. 조금 더 제가 만들고 싶고, 조금 더 재밌을 것 같은 영상들 중심으로요. 시도가 재밌는 게 중요하거든요.

촬영 현장

그리고 사실 제 목표는 유튜브를 뜨는거에요.


"너 유튜브 안하면 뭐할건데?"라고 할 수 있지만, 콘텐츠 제작자로서 유튜브가 아닌 다른 플랫폼에서 영상을 만들겠죠. 그게 극장이 됐든, 넷플릭스가 됐든, 네이버가 됐든 저는 모르겠지만 조금 더 긴 장르의, 다른 비지니스 모델을 가진 그런 영상을 만들고 싶어요.


제가 갑자기 어디서 객사하지 않는 이상, 저는 계속 영상물을 만들어 낼 거고, 그게 유튜브 채널이 아니게 되더라도 나중에 아마 확인하실 수 있지 않을까요?


- 예비 유튜버 & 콘텐츠 크리에이터에게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만드세요 당장. 일단 만드세요. 여러분은 생각이 너무 많습니다. 많은 이야기를 했지만 결국 만들고싶은 거 만드는게 답이에요. 여러분이 생각하고 있는 그게 다 정답입니다.

전 정말 그래도 아예 백지부터 출발하려니 어렵다, 방법론적인 도움을 얻고싶다 하시면 아래 링크를 참고하세요. 영상을 보는 방법, 남들보다 뛰어난 기획안을 만들 수 있는 방법론을 알려드립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