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트렌드를알려주는여자

사과농장에 등장한 백설공주~♡ 정은채 화보로 힐링타임 제대로 누리기

싱그러운 정은채 화보, 동화 속 공듀님 같아♥

7,74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안녕하세요 트알녀에요!

몽환적인 여배우 정은채의 힐링되는 화보가 공개됐어요!

바로 요즘 핫한 컨템포러리 브랜드

'앤유 (AND YOU)' 와 함께한 겨울화보!


이번 겨울 화보는 사과농장에서  

청량하고 순수한 느낌을 잘 표현했다고 하는데요

그럼 트알녀와 함께

 정은채 겨울 화보 속으로

들어가볼까요~! 

사과농장에서 함께한
정은채의 힐링타임

감성 가득한 화보로 찾아온 정은채!

완전 러블리하면서도 청량한 느낌 가득~★

이번 화보는 빠르게 달려가는 일상 속에서

마음의 여유와 평온을 찾고

오롯이 나에게 집중할 수 있는 시간이라는 테마로

찍은 겨울 화보랍니다 *_* 

게다가 싱그러움이 느껴지는

사과농장 배경이라

자연스러우면서도 몽환적인

정은채의 매력을 그~대로 느낄 수 있었어요 : ) 

소녀스러운 감성의 자수가 있는

자스민 가디건으로 여성스러운 코디를 보여준 정은채 !

펀칭 디테일의 블라우스와

코디하니 내추럴한 스타일 완성! 

사과농장과 매우 잘 어울리는

브라운으로 멋스러운 코디가 눈에 띄었어요!

롱 퀄팅 코트로 스타일은 물론

따쓰함까지 잡아버렸네요 : ) 

여기에 퀄팅 머플러까지 세트로 매치하는 센스~ ♥

개인적으로 이 코디는

모든 연령층이 소화가 가능할 듯 해서

더욱 눈길이 갔던 스타일이었어요 *_* 

마치 영화속의 한 장면을

방불케 하는 화보 *_*

사과와 찰떡인 비비드 레드 니트와

편한 데님 팬츠로 데일리룩을 제대로 연출했어요! 

특히 니트는 베이직한 스타일이라

어디든 자연스럽게 코디가 가능할 것 같았어요 ! *_*

이런 스타일은 기본템으로 딱 가지고 있어야죠~

근데 컬러감이 넘 예쁘지 않나요~?

톡톡튀는 매력이 가득~~


좀 더 페미닌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다면

버터 컬러의 니트와 스커트를 매치해

차분한 스타일을 완성해보세요!

캐주얼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무드가 흘러넘치네요~

다음 화보에서 정은채는 매니쉬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무드가 포인트 였어요 *_*

허리라인이 잘록하게 들어가 페미닌한 감성이 돋보였고

이너로 클래식한 셔츠를 매치해

앤유만의 감성을 제대로 표현했죠! 

가을 겨울에 꼬옥 빼놓을 수 없는 카멜 코트!

어디든 찰떡으로 어울리는 아우터라

옷장에 하나쯤은 있어야하는 컬러에요 : ) 

특히 정은채가 입은 스타일은

미디움 기장이라 클래식하게 코디하면

넘 예쁠 것 같아요 : ) 

이번에는 가을 감성이 곁들여져있는

트렌디한 스타일의 코디였어요!

오버핏 겨울 자켓과 터틀넥을 매치해

따뜻하고 감성적인 룩을 완성했죠~

컬러감이 아주 예술이에요 *_* 

여기 또 하나의 자켓 코디가 있었는데요!

오버핏의 남성 아이템으로 출시된 블레이저라고 해요 : )

정은채가 착용하니

여리여리한 느낌이 물씬 나요 *_* 

사과농장에서 찍은 정은채의 겨울 화보,

정말 싱그러움 속으로 들어가버린듯 했어요!


세계 도시 여성들의 릴렉스한 라이프 스타일과

여행을 테마로 전개하고 있는 브랜드인 앤유,

화보 감성과 너무 잘 맞아떨어져서 놀램 x 200 ! 



그 리 고

바로 앤유의 블랙 프라이데이

곧 시작된다는 거 알고 계셨나요?

11월19일 목요일!

단 하루만 자사몰에서 최대 80%까지 세일한다고 하니

감성적인 겨울 옷을 장만하고 싶은 분들이라면  

꼭꼭 들어가서 구경해보세요 : )  

오늘 싱그러운 정은채 화보를 보며

리얼 사과농장에 간 듯한 싱그러움을 느낄 수 있었어요!

힐링하고 싶을때 정은채 화보를 봐야겠다는... ★

그럼 트알녀는 다음에 더욱 재밌는

셀럽 패션 이야기로 돌아올게요 ! 




< 출처 - 앤유 AND YOU >

남성 패션 트렌드 알고 싶다면?

작성자 정보

트렌드를알려주는여자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