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뉴스

우린 망했습니다.. 쓰레기장 현재 상황

"테이크아웃 커피 컵 재활용 안 된다"...우리가 무심코 버린 쓰레기들의 종착지 (feat.인천시 자원순환정책 대전환)

220,12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20년 코로나바이러스로

배달음식을 자주 이용하게 되면서,

일회용 플라스틱 용기

사용량이 늘어났죠.


우리가 무심코 사용한

이 많은 쓰레기들은

어디에 모여서 어떻게 처리될까요?


현재 사용하는 인천 수도권매립지

3-1 매립장은 5년 안에

용량 한도에 다다릅니다.

이를 마지막으로 쓰레기 직매립은

종료되어야 합니다.


재활용 쓰레기 선별장과 쓰레기 매립지

현장 이야기를 직접 들어봤습니다.


현대인이라면 반드시

가봐야 할 쓰레기 공장

"안녕하세요 저는 인천환경공단

송도사업소 자원회수센터에서 근무하는

박혜석이라고 합니다"

- 박혜석 / 인천환경공단

송도사업소 자원회수센터

"재활용품을 재활용할 수 있게

분리선별해서 판매하고

재활용 안 되는 걸 다시 소각처리 하는

폐기물 중간처리장이라고

생각하시면 될 겁니다"

분리수거한 재활용 쓰레기가

처리되는 곳

쓰레기가 실려 오는

장면부터 보시겠습니다

트럭에서 쏟아진 쓰레기는

센터 한 곳에 이렇게 쌓입니다

자세히 살펴보면

종이, 플라스틱, 비닐

다양한 재질이 한 데 섞여 있습니다

우리가 생활 속에서

분리배출 했다고 안심했던 쓰레기

그것의 종착지가 이곳이죠

선별작업이 시작됩니다 작업자들이

큰 쓰레기들을 분리해내고

세세한 작업이 필요한 재활용 쓰레기는

컨베이어 벨트에 올려져

선별장으로 이동합니다

"대형 파지류(23%)

그다음에 비닐 (17%)

그다음에 플라스틱류가(8%)

제일 많이 들어오고 있고요"

"택배 물량이 증가하다 보니까

택배 박스 물량이 좀

어마어마하게 좀 들어와 있습니다"

골라도 골라도 끝나지 않는

쓰레기 선별작업

밀려드는 물량을 다 막아내기엔

하루가 버겁습니다

재활용되지 않는 쓰레기가

들어오는 것도 문제입니다

"아마 삼각형 마크에다가

아더라고 쓰여 있을 겁니다

아더 제품은 원래 재활용이

안 되는 거거든요

종량제 봉투에 담아서

버리시는 게 맞는 실정입니다 "

재활용될 거라 믿고 사용했던 

플라스틱 테이크아웃 컵

이것마저 재활용이 불가능해

일일이 다시 분류해 낸다고 하는데요

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