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뉴스

7년 전 방탄소년단 신인 시절 인터뷰 (..뭉클)

"앞으로 방탄소년단 같은 가수가 또 나올 수 있을까" 신인 시절 BTS

291,99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방탄소년단이 빌보드 핫100 차트
 2주 연속 1위를 달성했습니다.


방탄소년단의 신인 시절은 어땠을까요?

2013년 데뷔한 방탄소년단은 처음에는

크게 주목받지 못했다고 합니다.


초기 팬들에게 그때 그 시절 이야기를

들어봤는데요, 팬 사인회에 자리가

비어있는 시절도 있었습니다. 


빌보드 핫100 1위에 오른

세계적인 톱스타 방탄소년단

그들에게도 신인시절이 있었습니 다.

2013년 데뷔한 방탄소년단은

처음에는 크게 주목받지 못했습니다.

"이름부터 일단은 약간 좀 장벽이었어요.

이름이 무슨 방탄소년단이냐

약간 이런 얘기를 들었거든요."

- 강수빈 / 방탄소년단 팬 -

하지만 방탄소년단의 ‘떡잎’을

알아본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 ‘방며들었어요’ 스며들었어요 그땐.

가사가 좋은 집, 좋은 차

그런 게 행복일 수 있을까

이런 가사가 되게 많았는데

사춘기 때 제게 좀 와 닿았던 것 같아요."

- 염혜민 / 방탄소년단 팬 -

그렇게 ‘입덕’한 팬들이 하나둘 모여

방탄소년단을 응원하기 시작했습니다.

"팬 사인회에 가려면 앨범을

몇 장 사면 안정권이다. 그때 5장이

너무 안정권이었던 거 같았어요." 

- 염혜민 / 방탄소년단 팬 -

인기가 없던 신인 시절에는

TV에서 방탄소년단을 보는 것 자체가

힘들었고, 편집되어 일부만 나오는

경우도 많았습니다.

이젠 세계적인 스타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빌보드 핫 100 차트

정상에 오른 방탄소년단.

전문가들은 방탄소년단 성공 비결에

팬의 역할을 빼놓지 않고 언급합니다.

"소셜미디어에서 콘텐츠로 번역해서

퍼다 나른다든지, 그리고 각 나라 아미가

교류를 해서 더 나은 성적을 꾀한다든지..

기존 팬덤보다도 하나 더 진화된 형태고

국제적인 BTS 현상에 아주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 김영대 평론가 -

빌보드 핫 100 1위 가수 방탄소년단,

될성부른 떡잎을 미리 알아보고 끝까지

응원한 당신의 안목을 ‘리스펙트’ 합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