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뉴스

"안전법은 전부 죽은 사람들 이름이래"

민식이법, 윤창호법, 신해철법... 누군가 죽어야 안전해지는 나라. 故 김용균 씨 1주기

2,17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오늘(12월 10일)은 김용균 씨가

일하다 숨진 지 1년이 되는 날입니다.


그의 이름을 딴 '김용균법'은

위험한 일은 외주 업체에

맡기지 못하게 하고


안전·보건 조치 위반 시

사업주 처벌을 강화하는 등의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대한민국엔 '김용균법'처럼

누군가의 죽음으로

생겨난 법이 많습니다.


종현이법, 세림이법,

신해철법, 윤창호법, 민식이법...


얼마나 더 죽고 다쳐야

바뀔 수 있을까요?


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