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뉴스

처음 배운 한글로 쓴 삐뚤빼뚤 요리책

'그냥 감으로 대충 하는겨~ ' 70대 할머니의 특별한 요리책, [요리는 감이여]

2,12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난 8월, 51명의 충청도 할머니들이 쓴

책 '요리는 감이여'가 나왔습니다.


할머니들이 수십 년간

감으로 익혀온 요리법엔 

자부심이 묻어납니다.


또한 할머니들이

직접 쓴 삐뚤빼뚤한 레시피에는

구수한 사투리가 더해져 있습니다.


사실 이 책은 

충남교육청평생교육원에서

진행하는 한글 교실에서


뒤늦게 한글을 배우시는

할머니들이 낸 책입니다.


어렸을 적 

학교에 다니고 싶어도 

다니질 못했던 어르신들은 

지금이라도 공부를 할 수 있어서 


정말 행복하시다고 합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