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뉴스

승무원 그만두고 37세에 파일럿 된 여성

"비행기는 제가 여자인지 남자인지 모르잖아요”

245,48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에어서울 여성 조종사 전미순 부기장 인터뷰. 


전 부기장은 승무원으로 일하다가 

조종사가 된 특이한 이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항공사에 취업하기까지 쉽지 않았지만 

포기하지 않고 여러 차례 도전해 

에어서울에 최종 합격했습니다.


전 부기장이 입사한 뒤로 

에어서울에는 여성 지원자가 

눈에 띄게 늘었다고 합니다. 


전 부기장은 영광스러우면서도

'내가 잘해야 한다'는 

부담이 있다고 말합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