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뉴스

개 200마리 안락사시킨 동물권단체 '케어' 근황

‘안락사 사태’ 고발한 내부 고발자에게 고성, 욕설한 ‘케어’ 박소연 대표

89,57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난 1월, 동물권단체 ‘케어’에서 

200여 마리의 개를 안락사시켰다는 사실이 

내부 고발자 임 모 씨를 통해 알려졌습니다. 


사건이 있은 후 열린 케어 이사회에서 

임 씨는 업무 정지 처분을 받았습니다. 


임 국장은 ‘부당 업무 정지’라며 

국민권익위원회에 진정을 냈고, 

임 국장의 주장이 인정되어 

지난 6월 업무에 복귀했습니다.  


그리고 지난 7월 1일 케어 직원 정기 회의가 있었고, 

이 회의의 내용이 녹음된 

90분가량의 녹취 파일이 공개됐습니다. 


그 파일의 일부에는 임 씨를 향해 욕설하는

케어 박소연 대표의 음성이 

고스란히 녹음되어 있었습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