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뉴스

연재 1화 만에 퇴출 운동 일어난 웹툰 틴맘

10대 리틀맘 웹툰 '틴맘'

915,85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난 5월 3일, 네이버에서

'틴맘'이라는 토요 웹툰을

국내에 처음 공개했습니다.


고등학교 졸업을 앞두고

뜻하지 않게 임신한 10대 주인공

윤하늘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습니다.


하지만 1화를 공개한 뒤

항의가 빗발쳤고

별점 또한 10점 만점에 3.9점으로

현재 연재 중인 네이버웹툰 중 최저 기록입니다.


심지어 SNS에서 '퇴출 운동'까지

벌어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고등학교 졸업 전 갑작스럽게 임신을 한

10대 주인공의 이야기를 다룬 웹툰 '틴맘'.


태국에서 웹드라마로 제작될 정도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연재 1화 만에 항의 댓글이 빗발치고

연재 중인 네이버 웹툰 중 별점 최저 기록,

심지어 SNS에서 연재 중단 요구까지 나옵니다.

이유는 바로 틴맘이 '10대 청소년 임신'을

다루는 방식때문입니다.

학업 성적도 뛰어나고

대학에 진학할 예정이었던 주인공 '하늘',

하지만 임신을 한 상황에서

학업이나 미래에 대한 고민은 없습니다.

가장 큰 불안으로 표현되는 건

'남자친구와의 관계'입니다.

또 하늘은 임신을 '스스로 해결할 일'로

받아들이며 임신을 온전히

여성만의 책임으로 몰아갑니다.

실제 임신을 겪는 10대 청소년의 현실에 비해

너무 가볍게 표현된 주인공의 모습은

독자들에게 비판받았습니다.

이외에도 아직 10대인 주인공이

의미없는 노출을 하는 등 '미성년자 성적대상화'로

함께 비판 받고 있습니다.

논란이 계속되자 네이버 측은

웹툰을 일부 수정했습니다.

하지만 독자들의 틴맘 연재 중단 요청 메일에

네이버가 보낸 답변이 연이어 화제가 되면서

비판은 더욱 거세졌습니다.

실제 틴맘은 태국에서

3년 전부터 지금까지 연재 중인 웹툰입니다.


하지만 태국에서도 틴맘은

‘10대의 임신’에 대해 가볍게 다루었다는

비판을 피해 가지 못했습니다.

틴맘에 대한 논란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으며,

오늘 밤, 2화가 게시될 예정입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