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뉴스

저는 막노동하는 아버지를 둔 아나운서 딸입니다.

"그분들의 자식들도 나처럼 본인의 아버지를 부끄러워 했을까?"

405,57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저는 막노동하는 아버지를 둔

아나운서 딸입니다'라는 글로 주목을 받은

임희정 아나운서.


임희정 아나운서는

건설 현장에서 일하시는 아버지를

숨기던 시절도 있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사회 생활을 하면서

부끄러웠던 건 부모님이 아니라

사람들 기준에 맞춰 거짓말을 하던

자신이었다는 사실을 깨달았습니다.


임희정 아나운서는

모두가 자기 스스로를 믿고

많이 위로해줬으면 좋겠다는 말을 전했습니다.


임희정 아나운서의 이야기,

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