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타일에이드

애매한 이때, 스타들이 입은 아우터

애매한 이때, 스타들은 어떤 아우터를 택했을까!

34,28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성큼 봄이 온 것 같다가도 아침저녁으로 쌀쌀한 칼바람이 여전한 요즘이다. 애매한 이때, 스타들은 어떤 아우터를 택했을까! 환절기 데일리룩에 참고해보자. 

짜잔

케이프 코트

아이유는 최근 공항에서 사랑스러운 케이프 코트를 선보였다. 케이프 코트는 하의를 짧게 입어 원피스처럼 연출하거나 롱부츠와 매치하면 날씨 변화에 맞춰 입기도 쉽다. 아이유가 착용한 케이프 코트는 구찌의 2020 크루즈 컬렉션 룩으로, 클래식한 더블 브레스티드 디자인과 체크 울 소재가 어우러져 레트로 감성을 물씬 풍긴다. 뒷면에 메탈릭 원사의 자수 패치가 포인트 돼 있다. 


셔츠 재킷

셔츠형 재킷은 다양한 룩을 연출할 수 있다. 한예슬이 선보인 셔츠 재킷은 아우터, 원피스로도 활용할 수 있어 더욱 실용적이다. 펜디 2020 S/S 컬렉션 룩으로, 이번 시즌 핫한 퍼프 소매와 레트로 무드의 칼라 디자인 등 트렌디한 요소가 가득하다. 브라운 개버딘 소재로 내구성도 뛰어나다. 한예슬처럼 톤온톤의 원피스를 매치하거나 데님을 매치해 편안하면서도 캐주얼하게 연출해보길.


카디건

도톰한 두께감의 집업 카디건은 시즌리스 활용도가 높은 아우터다. 겨울철 다른 아우터들과 믹스매치하기에도 편하고, 여름엔 가벼운 티셔츠 위에 가볍게 걸치기 딱이다. 특히 로운이 착용한 타미힐피거 2020 S/S 신상 카디건은 양쪽 소매에 스트라이프 밴드가 포인트 돼 독특하다. 트렌치코트, 재킷과 믹스매치하거나 로운처럼 깔끔한 블랙 팬츠와 스니커즈를 매치해 댄디한 일상 패션을 연출해보자. 


가죽 트렌치코트

색다른 트렌치코트 룩을 즐기고 싶다면, 박민영이 선보인 가죽 트렌치코트를 참고하자. 트렌치코트는 환절기 필수 아우터이지만 자칫 데일리룩을 지루하게 만들기도 한다. 그런데 빈티지한 가죽 소재의 트렌치코트는 후줄근한 트레이닝복 위에 가볍게 걸쳐주기만 해도 그 자체로 멋스럽다. 포멀한 아이템을 매치했다가는 자칫 ‘매트릭스’를 떠올리게 될 수 있으니, 박민영처럼 깊은 넥 라인의 원피스나 캐주얼한 아이템을 매치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가죽 재킷

아이린은 올세인츠의 신상 가죽 재킷으로 시크한 블랙 앤 화이트 루글 완성했다. 오버사이즈의 가죽 재킷을 무심히 걸쳐 걸크러시 매력을 어필했다. 부드러운 가죽 소재에 누비 안감, 탈부착 가능한 시어링 칼라 덕분에 한겨울에 입기에 제격이다. 특히 바이커 재킷은 유행에 민감하지 않아 두고두고 입기 좋은 아이템이다. 

부끄러움

By. 이소희 기자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