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썰리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의 흑석동 상가 매입은 투자일까 투기일까?

투자와 투기의 차이

84,94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헐 장관 후보자 두명 낙마했네?
뻘뻘 당황
조동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랑
최정호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
썰리
썰리
ㅇㅇ나도 뉴스 봤어!!
썰리
썰리
왜 그런거야?
썰리
썰리
조후보자는 외유성 출장논란, 아들 호화 유학, 해적학회 논란이 있어서 지명철회 당했구
최후보자는 부동산 투기 의혹 땜에 자진 사퇴햇징
썰리
썰리
외유성..? 해적학회..? 이건 무슨 의미야?
썰리
썰리
도리도리
외유성은 해외로 놀러간다는 의미가 있엉
조후보자는 자녀가 유학 중인 미국 지역에
출장 명목으로 7번 갔다오는데에
4800만원 정도의 국가 연구비를 썼다는 의혹이 잇듬
썰리
썰리
깜짝이야
썰리
썰리
헐 그럼 해적학회는?
해적학회는 이름처럼 돈만 내면 논문 내주는 학회인데
그런 학회에 조후보자가 참석해왔다는 거야
청와대가 조후보자를 지명철회한 가장 큰 이유라고 하던데?
썰리
썰리
흠 그러쿤...
최후보자는 자신하구 배우자 명의로 집 3채를 갖고 있었는데
장관이 내정된 다음 살던 집을 딸 부부한테 증여하고 월세로 전환했대
헉 놀람
썰리
썰리

썰리
썰리
근데 얼마전 사퇴한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도
썰리
썰리
부동산 논란있지 않았었어?
ㅇㅇ그랬지
김 대변인이 흑석동에 있는 상가건물을 구입했는데
구입할 때 집값이 막 오르는 시기였어가지구
시세차익을 노리고 투기한 것이 아니냐는 논란이 있었지
썰리
썰리
근데 자기 돈 있으면 집 사서 투자할 수도 있는 거 아닌감ㅇㅅㅇ
썰리
썰리
뒹구르르
썰리
썰리
투자랑 투기가 뭐가 다른 거지?
투자는 자신의 시간과 정성을 쏟아 이익을 얻는 반면
투기는 기회를 틈타 이익을 얻는다는 데서 차이가 생긴대
썰리
썰리
아 그렇게 따지면
썰리
썰리
진짜 거기서 살라고 아파트 구입 or 장사하려고 상가 구입은 투자고
썰리
썰리
실제 사용하지 않고 시세차익을 노려서 아파트나 토지를 구입하면 투기에 가까운 거네?
가슴팍
응 그러치!
하지만 현실에서는 부동산 전문가들도 투자와 투기를 명확히 구분하기가 쉽지 않대
시장상황, 부동산 사용 목적, 자금 출처 등등 다양한 점을 따녀봐야 하거등
썰리
썰리
그래서... 김대변인은 투자야 투기야?
김대변인은 투자라고 주장했어
"집이 있는데 또 사거나 아니면 시세차익을 노리고 되파는 경우가 투기에 해당된다"라고 했는데 자신은 둘 다 아니라고 함
썰리
썰리
어째서?
썰리
썰리
깜짝!
30년 동안 전세를 살다가 상가건물을 매입한 거기 때문에 다주택자가 아니구
또 실거주 목적으로 샀기 때문에 되팔 의지가 없어서 투기가 아니라는 얘기야
썰리
썰리
아하 김대변인 말 들어보면 투기가 아닌 것 같네
하지만 김대변인이 매입한 흑석동 상가 건물은 재개발 지역이야
전문가들은 실거주 목적이라면 완공까지 오래걸리는 재개발 지역 대신에 이미 다 지어진 아파트를 샀어야 했다고 지적했어
썰리
썰리
뻘뻘 당황
또, 김대변인은 보유재산 14억원 + 은행빚 11억원 해서 약 25억원 정도 주고 건물을 샀는데 이것도 투기라고 보는 이유 중에 하나야
썰리
썰리
왜?
투기의 판단 기준에는 레버리지 비율, 즉 위기대응 능력도 있는데
어느 정도의 위기관리 능력이 있어야 투자라고 볼 수 있거든
근데 자기 전재산에 11억원 대출까지 받아서 건물을 산거라면...
위기관리 능력이 떨어져보인다는 거지
이 건물에 내 전재산을 걸었어!!! 이느낌..?
썰리
썰리
아하
또 지금까지의 문재인 정부의 정책과도 맞지 않다는 비판도 있어
썰리
썰리
아아 문재인 정부가 부동산 규제 강화하는 거 말이지?
응응 정부는 되도록 실거주 목적으로 집을 사라는 입장인데

청와대 대변인이라는 사람이 부동산 투기 논란이 있으니까...
썰리
썰리
에혀 국민들이 실망할 수 있는 부분이겠다ㅠㅠ
썰리
썰리
지금 비게 된 장관 후보자 자리에 괜찮은 사람들이 새로 뽑혔음 좋겠구먼
썰리
썰리
눈물바다
그니깐 말야ㅠㅠ

작성자 정보

썰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