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신사임당

월소득 400만원 외벌이 아빠, 부모님 집에 들어갈까 말까

30대 중반 외벌이 아빠, "여유자금 8천으로 내집 마련할 수 있나요?"

92,86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김선달
김선달
경기도 광주 빌라에 살고 있고, 집을 팔았을 때 남는 돈이 8천만원입니다. 성남 근처로 이사 가고 싶은데 어떻게 해야 될까요?

디딤돌 대출은 ltv가 70%까지 나와요. 


자본금이 8천이면 3억 언저리의 주택을 봐야 해요.


그런데 지금 구축 아파트도 다 그것보다 비싸잖아요.


그렇다면 대출 끼고 전세로 살아야 하는데,


전세값도 계속 오를 거란 말이죠.


차라리 다른 지역이라도 


지금 사실 수 있는 주택을 매수하는 게 어떨까요?

우리 부모님들을 한 번 생각해 보세요


10평대 아파트로 시작해서


20평대 30평대 천천히 옮겨가다가


시장 안 좋을 때, 청약 넣을 수 있을 때


청약 넣어서 들어가는 식으로 불리셨거든요


지금 김선달님의 최선은,


내가 살 수 있는 최선의 집을 매수하고


계속 절약하고 모으면서 더 넓히고 좋은 동네로 가고.


다음 10년 15년을 보고 가시는 수밖에 없어요

김선달
김선달
친정, 처갓댁이 분당이랑 위례 쪽에 있어서 그 근처에서 살면서 육아 도움을 받고 싶은데, 방법이 없을까요?
성남 구축 아파트도 4억이 넘어요.

만약에 양가에서 도움을 주실 수 있다면 

당연히 매수하셔도 괜찮아요

그런데 만약 아니라고 하면 위험할 수 있어요

3억 이상의 대출을 받는 거잖아요 월소득 400인데.

만약에 집값 떨어지면 어떻게 하시겠어요?

그렇게 해서라도 돈을 모으셔야죠.

자본금이 8천일 때 신용 대출을 조금 받으면

1억 언저리에 아파트를 매수할 수 있는 지역들이 있어요

그런 걸 사두시는 게 어떨까 생각이 들어요.
같이 산다는 게 좀 눈치보이고 힘드실 수 있어요.

그런데 세상에 공짜는 없어요.

내가 거기 들어가서 더 빨리 내 집을 마련할 수 있다면 

아무리 불편해도 그렇게 해야죠.

그리고 그렇게 살면 여기서 나가야겠다는 생각이

더 절실해질 거예요.

아내분이 아이 둘 키우는 게 쉽지 않으시겠지만

어느 정도 안정이 되면 아내분도 일하시는 게 좋을 거예요.

뱃속에 있는 아기를 생각하시고,

10년 뒤를 생각해 보세요.

지금 내가 하는 일 열심히 해서 전문가가 되고,

지금 할 수 있는 걸 조금씩 준비하면 돼요.   

힘내시기 바랍니다.

작성자 정보

신사임당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