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boon스포츠

보미짱은 체력 훈련중

[페어웨이 라운지] 2월 3주차

145,54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본 테일러는 지난 2005년 8월 이후 10년 6개월 만의 첫 승리이자 PGA 투어 통산 3승째를 차지했다. 이날 발표된 남자골프 세계랭킹에서도 한꺼번에 300계단 이상을 껑충 뛰어올랐다. 지난주 447위에 머물렀던 테일러는 337위 오른 100위에 랭크됐다.

만 1살이 조금 넘은 존슨의 아들 테이텀은 벌써 아버지의 경쟁자이자 세계골프랭킹 1위 조던 스피스(미국)를 견제하기 시작했다. 스피스의 퍼터까지 빼앗더니 돌려주지 않아 주위에 있던 선수들이 폭소를 터뜨렸다.

AT&T페블비치내셔널프로암(총상금 700만 달러)은 선수와 아마추어골퍼가 동반하는 프로암 형식으로 전개된다. 올해는 영화감독 빌 머레이를 비롯해 가수 저스틴 팀버레이크, 콜트 포드, 색소폰 연주가 케니 지, 배우 앤디 가르시아 등이 출사표를 던졌다.

앨리슨 리가 우승 없는 LPGA 톱 선수 3위에 올랐다.
앨리슨 리는 2015시즌 그린 위에서의 퍼트 수는 평균 1.75개로 4위, 평균 퍼팅 수는 28.89개로 역시 4위를 기록, 퍼팅에 강점을 보였다.

이수민은 세계 곳곳을 누비며 투어가 진행되는 유러피언투어에 도전장을 내민다. 유러피언투어에서의 인상적인 활약으로 톱랭커 반열에 올라선 안병훈(25·CJ)이 롤모델이다.

"18번 홀을 끝낸 뒤 약간 눈물이 나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정말 길었던 한 주였고 많은 감정을 느꼈다. 그리고 많은 사람들과 우승의 순간을 공유할 수 있었다."

작성자 정보

1boon스포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