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boon스포츠

'조력자' 손흥민, 팀 대승의 견인차

읽어주는 하이라이트

77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최하위 슈투트가르트를 홈으로 불러들인 레버쿠젠
손흥민은 시즌 첫 두 경기 연속골에 도전하며 선발 출전



전반 25분. 손흥민의 날카로운 침투.

결정적 찬스를 맞지만.. 오프사이드?

아쉬운 판정이네요.



손흥민, 아쉽게 찬스는 놓쳤지만

적극적인 공격 가담 후

웬델에게 기회를 살려줍니다.



공격에 불붙은 레버쿠젠

파상공세가 이어집니다.




'욕심쟁이' 벨라라비.

오늘은 침착하게 한 골 넣어주네요.

아, 그런데 .. 왜 우리 흥민이에게는
공이 안 오는 것만 같은 느낌이 들까요?



카스트로 형님이 계셨군요. 

카스트로-손흥민의

콤비 플레이 역시 환상이네요.



공격에 불붙은 레버쿠젠은 드르미치의
두번째 골로 슈투트가르트를 격침시킵니다.



끝까지 포기하지 않은 손흥민.

카스트로에게 슈팅 찬스를 연결해줍니다.

비록 골 사냥에는 실패했지만,
손흥민은 역시 에이스.
모두가 그를 칭찬하네요.
팀 플레이에 최선을 다했어요

막상 경기에 들어가자 로저 슈미트 레버쿠젠 감독이 이날 손흥민에게 골이 아닌 다른 무언가를 주문했음을 알 수 있었다. 손흥민은 골을 넣기 위해 전진하거나 페널티 박스 안으로 들어가는 움직임을 많이 구사하지 않았다. 오히려 2선 위치에서 중앙 공격형 미드필더에 가까운 움직임을 보이며 공격진의 허브 역을 했다.

손흥민 "원정에서도 두려워하지 않겠다"

손흥민은 "1차전에서 승리를 거뒀기 때문에 우세한 상황이라고 생각 한다"며 "아틀레티코가 홈에서 강하지만 두려워하지 않고 하던 대로 플레이 한다면 충분히 8강 진출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from. asdghgsfgfh

손흥민처럼 강력한 무기가 존재할 때 주위 선수들의 득점도 손 쉽게 이뤄질 수 있음을 보여준 예.

from. 대박남아

레버쿠젠이 이제야 제대로 돌아가네 ..욕심꾸러기들이 정신차리듯 ..

from. 개발의청춘

주중 챔스에서 골넣을 예감이 든다...



다음주 챔스리그에서는

골을 기대해도 되겠죠?


오늘도 최선을 다한 

손흥민 '당신은 최고'


작성자 정보

1boon스포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