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boon스포츠

박세리 "한국 선수들이 일부러 못 할 순 없다"

박세리와 함께한 LIVE 토크쇼

57,32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혹시 이런 이야기 
들어보셨나요? 
LPGA투어에서 
영어테스트를 
도입하겠다고 
했었답니다..

Do you understand? 

보다 자세하고 정확한 
상황 파악을 위해 
기사를 찾아봤는데요. 

2008년의 일이네요. 


So what?

LPGA(미국여자프로골프)가 갑작스럽게 내년부터 외국 선수들을 대상으로 영어사용 의무화 방침을 발표했다. 쉽게 말해 투어에 합류한 선수들에게 2년간 유예기간을 준 다음 구술 시험에 합격하지 않으면 출전정지를 시키겠다고 엄포를 놓은 것이다. LPGA측은 생활영어와 골프전문 용어를 테스트하기에 크게 어렵지는 않을 것이라는 입장이다.

결국 황당했던 영어사용 의무화 
제도는 없던 일이됐지만 그 만큼 
한국 선수들을 향한 견제가 엄청났음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에피소드였네요. 

한국 선수들의 활약이 '너무도' 뛰어나 
'질투'는 어쩌면 당연했을 수도 있겠네요.

그들이 시샘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
잠깐 보시죠! 
당시 미국 선수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았던 
박세리 선수가 당시의 
상황을 들려주네요.
모든 역경과 고난을 이겨낸 
박세리 선수. 이제 더 이상 
이룰 것이 없을 것 같아 
보이는데요. 팬들이 그녀에게 
의미심장한 질문을 던집니다. 


"리우올림픽 감독으로 
출전하는 것과 
커리어 그랜드슬램 
달성 중 한 가지만 
할 수 있다면 어떤 걸 
하고 싶은지 
궁금합니다"
행복한 고민이 꼭 
현실이 되길 응원할게요! 

그런데 요즈음, 박세리 선수가 더욱 
친근해 보이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큰 결심'을 하고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을 하게 된 박세리 선수는

골프장에만 있을 것 같던 모습을 버리고, 
그 동안 알지 못했던 새로운 모습을 통해 
'매력 발산'에 한창 열을 올리고 있죠! 
예능도 잘 하고, 물론 골프는 
더 잘 하는 박세리 선수. 
앞으로 그녀의 행보가 
더욱 궁금해지는데요. 
어떤 모습으로 만날 수 
있을지 기대가 큽니다! 
더 멋진 모습을 준비 
중이라는 박세리 선수.
한국의 골프 여제로, 
우리들의 영원한 요술공주 
세리로 남아주세요! 

LIVE 대화에 참여해 
주신 여러분 감사합니다. 

박세리 선수와 떠나는 추억 
여행으로 인사를 대신할게요. 

Thank you! 

작성자 정보

1boon스포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