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boon스포츠

악몽을 감동으로 바꾼 보스턴 마라톤

2013년 테러의 상처를 완주로 씻어낸 희망의 마라톤

3,11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미국 보스턴에서는 매년 4월 셋째 주 월요일 
애국자의 날에 열리는 마라톤 대회가 있습니다. 

바로, 보스턴 마라톤 대회입니다. 

120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이 대회는 
1947년 서윤복 선수가 당시 세계 최고기록으로
우승을 한것에 이어 2001년 이봉주 선수가
우승을 하기도 한 인연이 깊은 대회입니다. 
헌데 위 사진을 보면 조금 이상한 부분이
있으신걸 발견하셨나요?
바로 3년 전 2013 보스턴 마라톤에서 
발생한 불의의 폭탄테러로 인해 다리를 잃었던
패트릭 다운즈 (32) 가 인공 보철다리로
완주에 성공한 것입니다. 
보스턴에서는 이번 마라톤을 
모두가 함께 극복해나가는 희망의 행사로
진행하여 더욱 눈길을 끌었습니다. 
잘못된 행동을 벌 테러범에게는
강력한 판결을 내렸지만, 
상처를 치유하는 방법으로 상처를 받았던
마라톤을 선택한 보스턴과 시민들. 
3년전 울었던 그들의 얼굴에는 웃음이 피었습니다.

해슬릿은 저소득층 지체장애인들을 위해 의족을 제공하는 자선단체 '림 포 라이프'(Limb for Life) 기부금 마련을 위해 출전을 결심해 도전의 의미를 더했다.

정신적으로 힘들었을 그들은 
본인들보다 더 힘들고 안타까운 현실에 있는
사람들에게 기부하기 위해 대회에 
참여하였다고 합니다.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 역시 
시구자에 폭탄테러에서 두 다리를 잃고도 
용의자 색출에 큰 기여를 한 제프 보우만과 
배우 제이크 질렌할을 선정했습니다. 
스포츠가 만들어내는 스토리는 

선수들이 팬들에게 전달하는 멋진 플레이,
역경을 이겨내고 세계 정상에 오르는 모습에서
나오는 것이라고 생각했지만 
모두가 하나가 되어 
슬픔을 극복할 수 있는 장이 될 수 있다는 것

그리고 약해지지 않고 강해질 수 있도록 
서로를 부축해주고 이끌어주는 모습이 

스포츠를 통해 느낄 수 있는 
또 하나의 감동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슬픔의 장소를 행복의 공간으로 
탈바꿈시킨 보스턴 마라톤을 
DAUM 스포츠가 응원합니다!

작성자 정보

1boon스포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