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셀프뷰티

사용감부터 세정력까지! 갓벽한 클렌징폼은?

본질에 충실한 강력한 세정력의 클렌징폼을 찾았다

2,81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1. 센카 퍼펙트 휩 페이셜 워시 120g 8,900원 대

2. 해피바스 마이크로 미셀라 딥 클렌징 폼 120g 11,000원 대

3. 뉴트로지나 딥클린 포밍클렌저 220g 13,500원대

4. 마녀공장 퓨어 & 딥 클렌징 폼 100g 14,000원 대

5. 라곰 셀럽 마이크로 폼 클렌저 150g 18,000원 대

향기와 사용감 면에서 5개 제품 모두 좋은 인상이었으나 거품이 풍성하게 올라와 높은 클렌징력과 개운한 사용감을 보인 마미폼이 가장 높은 별점을 받았고 특히 세안 후 개운한 마무리감을 좋아하는 2인에게 최상의 만족도를 보였다. 클렌징이 잘 되고 부드러운 사용감의 라곰이 두 번째로 별점이 높았고 자극이 느껴지지 않고 순해서 좋다는 평이 많았다. 이어서 셔벗 제형의 마녀공장과 뉴트로지나, 마지막은 거미줄처럼 늘어나는 실크 제형의 센카였다.

가장 세정력이 좋은 제품은 마미폼으로 타투 키스미 아이라이너를 포함한 2종의 워터프루프 라이너가 완벽하게 지워졌고 마스카라도 가장 많이 세정되었다. 다음은 마녀공장으로 마스카라는 많이 남았지만 아이라이너와 틴트의 컬러가 많이 옅어졌다. 이어서 뉴트로지나>센카>라곰 순이었다.

대다수 제품이 한 번의 클렌징으로 파운데이션을 깔끔하게 클렌징했지만 마녀공장만 군데군데 깊게 파인 부분에 파운데이션이 끼어 그대로 남아 있었다.

가장 밀도 높은 생크림 거품이 올라온 제품은 센카로 손바닥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풍부한 거품 덕분에 굉장히 부드러웠다. 다음으로 거품이 많은 제품은 라곰으로 크리미하게 거품이 올라와 피부가 편안하고 쉽게 클렌징 되었다. 이어서 마미폼>뉴트로지나>마녀공장 순이었다.

KAYA

센카 퍼펙트 휩 페이셜 워시

이 제품은 제가 원래 썼던 제품이라 새롭지는 않았어요. 가격이 저렴해서 가성비가 괜찮고 클렌징이 잘 되는 편이라 종종 즐겨 쓰곤 했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건조함이 많이 느껴지더라고요. 그래서 촉촉한 클렌징 폼과 번갈아 쓰는 걸 추천해요. 거품이 정말 쫀쫀하고 생크림처럼 올라와서 오래 롤링해도 자극적이지 않은 게 장점이에요. 이 제품은 건성이나 복합성 피부는 땅김이 많이 느껴질 것 같고 유분이 아주 많은 지성 피부에 잘 맞을 것 같아요.



AURORA

해피바스 마이크로 미셀라 딥 클렌징 폼

저는 먼지 알레르기가 있는 피부라 먼지가 많은 폐쇄된 공간에 들어가면 피부가 엄청 간지럽거든요. 그래서 모공 1/100 사이즈의 미셀라 입자가 초미세먼지까지 말끔하게 제거해 주는 마미폼을 골랐어요. 매일 사용하면서 편했던 점은 부드러운 거품이 풍성하게 올라와서 세안하는데 시간이 많이 줄었다는 거였어요. 사용 일주일 후부터 코에 있는 블랙헤드와 화이트헤드가 따로 케어하지 않았는데도 깨끗하게 제거되어 있어서 깜짝 놀랐고요. 사실 거품이 많이 생기면 그냥 좋다고 썼는데 마미폼을 쓰면서 거품이 다가 아니라 잘 닦이는 딥 클렌징이 더 중요하다는 걸 느끼게 됐어요.



JENNY

마녀공장 퓨어 & 딥 클렌징 폼

기존에 사용하던 클렌징 폼 보다 씻고 나서 피부 속 기름까지 다 뺏어간다는 느낌 없었어요. 전에 사용하던 제품은 거품이 엄청 많이 생기는 대신 세안 후에는 정말 많이 땅겼거든요. 그런데 마녀공장 폼은 오히려 수분이 충전되는 느낌? 씻고 나서도 촉촉한 느낌이 들어 건성 피부가 쓰기 좋을 것 같아요. 거품이 많이 생기진 않았지만 부드러워서 자극이 거의 안 느껴졌어요. 거품에 은은한 꽃향기가 느껴져서 기분이 세안하는 내내 기분이 정말 좋았어요.



GEORGE

뉴트로지나 딥클린 포밍클렌저

이미 클렌징 폼으로 유명한 브랜드라 아주 기대하고 사용했는데요. 역시 저명한 만큼 우수한 세정력을 보여주었습니다. 클렌징 오일이나 워터를 사용하지 않고도 무기자차와 쿠션까지 쉽게 지워졌습니다. 베이스 메이크업은 아주 잘 지워졌지만 립 메이크업이나 워터프루프 선크림은 지우는데 다소 뻑뻑한 느낌이 들었어요. 포인트 메이크업은 오일이나 워터를 추가로 사용해야 할 것 같습니다. 클렌징할 때 힘을 많이 주고 문지르는 편이라 거품이 풍성한 걸 선호하는데 거품이 커지지 않고 물처럼 흐르는 게 좀 아쉬웠어요.



STELLA

라곰 셀럽 마이크로 폼 클렌저

저는 정말 민감한 피부라 자극적인 제품은 아예 못 써서 특히 클렌저도 순한 제품만 까다롭게 골라서 쓰고 있어요. 5개 제품 정보를 보니 라곰이 제일 순해 보이길래 선택했는데 다행히 자극적이지 않고 기존에 쓰던 것보다 더 순하다고 느껴질 정도라 만족스러웠어요. 롤링할 때도 굉장히 부드러웠고 물기를 닦아낸 후에도 엄청 땅긴다는 느낌이 들지 않았어요. 저처럼 민감성 피부라 쉽게 따가움을 느끼는 분들이라면 만족하고 쓸 것 같아요.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