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날 다리 밑에서 주워 왔다고..??

말 안들을 때 엄빠가 했던 거짓말

16,84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사고 쳐서 혼나고 있는 미달이★

할아버지:

얘 이거 말썽부려서 안 되겠어 이거!

옛날에 그 다리 밑에다 갖다줘야지 안 되겠어!

상체 댄스

'너 다리 밑에서 주워 왔다'

애들 말 안 들을 때 하는

고전 속임수 시작

ㅋㅋㅋㅋㅋㅋㅋㅋ

다리..라니..?

(대충격)

이모:

맞어맞어! 옛날에 미달이 요만~할 때

다리 밑에서 주워왔었잖아~

그때 되게 쪼끄마~했는데..

크로스

이 속임수가 성공하려면

옆에서 꼭 이렇게 같이

장단 맞춰주는 사람 있어야함

미달이:

퓌.. 거짓말..

할머니:

거짓말 아니야아~~ 정말 너

처음 다리 밑에서 데려왔을 때

아주 새카매가지고 깜짝 놀랬어


믿었던 할머니까지..!

엄마:

정말 얘 이렇게 속 썩일 줄 알았으면

그냥 그때 갖다놓을 걸 그랬어 그냥!


짜고 시작한 것도 아닌데

온 가족이 연기대상감ㅋㅋㅋ

이모:

아참참! 언니 그거 알아?

미달이 친엄마 요새 다리 밑에서

호떡 장사 한대~


스토리는 점점 디테일해지는데..!

엄마:

그래~? 정말이야?

그럼 얘 데려가라그럴까?

미달이:

이쒸..

할아버지 할머니 엄마 이모

다 미워!!!!!!!

눈물 도망

충격받은 미달이는 이제

착한 어린이가 되었을까..?

.....는 커녕

친엄마 찾아

다리 밑에 간 미달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하필 또 여기 진짜로

호떡 아줌마가 있음

ㅋㅋㅋㅋㅋㅋ

"으아앙 엄마아ㅠㅠㅠㅠㅠ"


※ 지나친 거짓말은 아이에게

악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우산

자매품으론 

"말 안 들으면 망태 할아버지가 잡아간다"

"말 안 들으면 이놈 아저씨가 이놈한다"

등이 있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