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홈쇼핑 쇼호스트가 저지른 치명적인 말실수

443,61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사이판 여행을 떠난

최민수 & 강주은 부부

오붓한 저녁시간

랍스터와 스테이크를 주문함

쇼호스트 강주은 씨에게

'애찔한' 추억이 있다고 하는데...

말만 들어도 빵 터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무슨 일이죠??

민수 씨는 고개도 못 들고 계속 웃으심

ㅋㅋㅋㅋㅋㅋ으킼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시간을 거슬러...

홈쇼핑에서 랍스터를 판매했던 강언니


쇼 호스트니까

무슨 말을 해서라도 

상품을 돋보이게 해야 한다!!!!


랍스터 살 개봉 후 예상되는 반응


"어머 이 랍스터 튼실한 것 좀 봐~~"

"살이 꽈악 찼죠~~?"

드디어 혼신의 홍보 타임!

집게를 열고난 후 주은 씨가 한 말은?


애 걔~?

(마음의 소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