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BTS가 그래미 갔을때보다 더 떨렸다는 순간

27,75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그래미까지 진출했던 월드스타 BTS가

그때보다 더 떨려하며 기다리는 한 사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백쌤이 왜 거기서 나와욬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려움에 처한 한돈농가를 돕기 위해

백쌤이 직접 개발한 K-햄을 들고

방탄소년단을 찾아왔다고 합니다


그렇게 시작된 요리교실

햄 하나 따줬을 뿐인데

리액션 무엇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살짝 당황한 백쌤ㅋㅋㅋㅋㅋㅋㅋ

무대를 찢어놓는 완벽한 아티스트지만

오늘은 요린이로 등장한 소년들..


쉴 새 없이 백쌤 호출하기 바쁨ㅋㅋㅋ

선생님! 선생님! 선생님!

선생님! 선생님!

선생님! 선생님! 선생님!

방탄 이름보다 '선생님'이 더 많이 들린다몈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제 시작인데 초췌해진 백쌤..

그리곸ㅋㅋㅋ갑자기 사인 요청하는

월드스타ㅋㅋㅋㅋㅋㅋ

엄마가 꼭 사인받아오랬다며


백쌤 사인 못 받으면

집에 올 생각도 하지 말랬다는 어무닠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건 그렇고

건빵 1분에 8개 가능하십니까!?


無맥락ㅋㅋㅋㅋㅋ

꼭 대답해주길 바라는 눈빛에

제작진이 대신 답함ㅋㅋㅋㅋㅋㅋ

도랏낰ㅋㅋㅋㅋㅋㅋㅋㅋ

우당탕탕 요리가 끝나고

드디어 맛보는 고생한 백종원 선생님...


방탄이 만든 음식을

백쌤이 먹고 있을 줄이야

만능 K-햄으로

최고의 요리를 만들어 냈군요~★

라면 못 참지...!!

선한 영향력! 우리 어려운 한돈농가를 위해

좋은 마음으로 참여해준 BTS에게

무한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SBS와

SBS I&M에 있으며 무단전재&배포 금지합니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