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2억 가까이 모으고도 노숙자가 된 남자

그리고 그 옆을 맴도는 묘령의 여인

4,40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소식이 끊겼던 수철(가명)씨가

몇 개월 만에 가족들 앞에 나타났을 땐

 

알아보기 힘들 정도의 지저분한 몰골로

노숙자가 되어있었다.

20년간 한 직장에 다니며

착실하게 돈을 모았던 수철(가명)씨


그는 왜 상가 화장실 변기에서 쪽잠을 청하며

식당을 돌며 앵벌이 생활을 하는 걸까?

인터뷰 도중 무언가 미심쩍은 부분이 있었는데


노숙생활을 하는 와중에도

그의 주변을 맴도는 묘령의 여인이 있다는 것

사실 그녀는 큰형의 소개로 만나

호감을 느끼고 결혼까지 꿈꾸게 했던 여인


그녀를 위해 선뜻 돈을 빌려주기도 하고

고가의 옷, 액세서리, 심지어 승용차까지 선물했고

그렇게 평생 모은 1억 8천여만 원을 모두 탕진하고

더 이상 줄 돈이 없던 수철(가명)씨는

노숙과 앵벌이를 하면서 돈을 주고 있었던 것..

결혼사기의 의도가 뻔히 보이는 여자에게

왜 수철 씨는 모든 것을 건 걸까?

금요일 저녁 8시 55분
SBS < 궁금한 이야기 Y >
진실이 밝혀진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SBS와

SBS I&M에 있으며 무단전재&배포 금지합니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