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거칠지만 기분 나쁘지 않은 윤여정식 돌직구

47,69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고상한 체한다고 알려진 영국인들이

좋은배우로 인정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고 영광입니다"


영화 <미나리>를 통해

대한민국 배우 최초로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 조연상을 수상하게 된 배우 윤여정


특히 센스 넘치면서도 거침없는 돌직구 소감이

전 세계를 통해 화제가 되고 있는데!

알고 보면 일상에 녹아있는 돌직구로

셀프 디스의 원조이시기도 하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

늙어가는 사람들을 위한 위로일 뿐

스스로 가꾸고 노력해야 한다며


소신 있는 돌직구까지

하지만 가끔은 선택적 돌직구로^^

사회생활 만렙이십니다

특히 신인시절부터 거침없는 행동은

여전하셨다고 하는데ㅋㅋㅋ


연기활동 초반 어렵게 따낸

'주연배우'의 자리

하지만 인지도 탓에

윗선에서 컷 당하며 조연으로 밀려났고


당시 연예계에선 비일비재했던 일이라

다들 억울하고 분하지만

참고 넘어갈 수밖에 없는 상황

하지만 나는 참지 않지


그 시절 패기 넘치는 여배우의 돌발행동


나도 잘할 수 있는데 왜 안 시켜주냐고

울고불고 항의하셨다고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마무리까지 완벽한 핵직구

수많은 사람들의 존경과 극찬을 받으면서도

자기 자신에게는 엄격했던 대배우

자괴감을 느끼게 되면

쿨하게 은퇴하겠다고 당당히 말하는데


이렇게 새 역사를 써 내려가고 계시는데

아직 한~~~~참

더 좋은 연기, 작품 하셔야죠!

돌려 말하면 몰라~

밉지 않은 츤데레 왕ㅋㅋㅋ


대배우 윤여정 님

앞으로 써 내려갈 새 역사들

기대하겠습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SBS와

SBS I&M에 있으며 무단전재&배포 금지합니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