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sbs골프

'우즈 대회'에서 속출했던 환상 샷이글 쇼

'타이거 우즈' 복귀대회에서 탄생했던 베스트샷 5

58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17년 타이거 우즈가 화려한 복귀를 알렸던 바로 그 무대,

히어로 월드 챌린지!!(총상금 350만 달러)

우즈 재단이 주최하는 이 대회가 올해에도

바하마 뉴프로비던스섬의 올버니 골프클럽(파72·7천267야드)에서 열립니다.

상위 랭커 18명만 초청해 치르는 이 대회에 올해에는 주최자 우즈를 비롯해

리키 파울러(미국), 저스틴 로즈(잉글랜드), 더스틴 존슨, 저스틴 토머스(이상 미국) 등

 세계 톱 랭커들이 대거 출전합니다.

매 해 내로라하는 정상의 골퍼들이 모두 출전하는 만큼,  환호성이 터져 나오는 환상적인 샷들도 속출하는데요, 

지난해 갤러리들을 놀라게 했던 월드 히어로들의 샷 베스트5를 다시 보여드립니다.


5위. 리키 파울러


벙커에서 탈출하나 했던 이 샷...

그대로 성공시키는 리키 파울러의 힘.

리키 파울러는 이 샷으로 5개 홀 연속 버디를 잡았습니다.

4위. 헨릭 스텐손


1라운드부터 에너지 뿜뿜

오버파에서 바로 언더파 대열에 합류하게 된  헨릭 스텐손의 값진 이글 샷

3위. 프란체스코 몰리나리


전 홀에서의 보기를 한 방에 만회했던

프란체스코 몰리나리의 이 샷

마치 홀 컵이 공을 빨아들이는 것 같죠??

2위. 마쓰야마 히데키


파이널 라운드 첫 홀부터 행운을 잡은

마쓰야마 히데키의 깔끔한 샷 이글

선두를 추격하는 발판이 됐습니다.

1. 대니얼 버거


설마 설마 하면서 마지막까지 보게 되는  대니얼 버거의 이 샷이 대망의 1위를 차지했습니다.  마치 자로 잰 것 처럼 공이 홀에 도착하죠? 

복귀 후 다시 PGA 정규 대회에서 우승을 신고하며 건재함을 알린 우즈, 올해에는 자신이 주최하는 대회에서 팬들에게 '환상샷'을 선사하게 될까요?? 30일(한국시간) 새벽 시작되는 생중계에서 직접 확인하세요.

화이팅 플래카드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